[포커스] 코로나19 재확산 우려에 소비심리·경제전망 ‘먹구름’
[포커스] 코로나19 재확산 우려에 소비심리·경제전망 ‘먹구름’
  • 박성준 기자
  • 기사승인 2020-09-25 09:06:06
  • 최종수정 2020.09.25 0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비심리 하락 (PG) [출처=연합뉴스]
소비심리 하락 (PG) [출처=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확산 우려에 소비심리와 향후경기전망이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은행이 25일 발표한 '소비자동향조사' 결과에 따르면 9월 소비자심리지수(CCSI)는 79.4로, 8월보다 8.8포인트 내렸다.

소비자심리지수는 현재생활형편·생활형편전망·가계수입전망·소비지출전망·현재경기판단·향후경기전망 등 6개 지수를 이용해 산출하는 심리지표로, 100보다 낮으면 장기평균(2003∼2019년)과 비교해 소비 심리가 위축됐다고 볼 수 있다.

이 지수는 4월(70.8), 5월(77.6), 6월(81.8), 7월(84.2), 8월(88.2) 등으로 4개월 연속 상승하다가 이달 들어 곤두박질쳤다.

한국은행은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 격상 등이 영향을 줬다고 설명했다. 이번 조사가 지난 10∼17일(응답 2천370가구) 진행돼 거리두기 2.5단계 기간(8월 30일∼9월 13일)과 정확히 일치하지는 않지만, 소비심리 위축이 거리두기 완화 이후에도 이어졌다는 게 한은의 분석이다.

CCSI 구성지수별로는 현재경기판단지수(42)가 12포인트, 향후경기전망지수(66)가 9포인트, 소비지출전망지수(92)가 7포인트 하락했다. 현재생활형편지수(81), 생활형편전망지수(85), 가계수입전망지수(88)는 각 4포인트씩 빠졌다.

취업기회전망지수(60)는 코로나19 재확산으로 경제 활동이 위축되면서 12포인트 하락했다.

각각 1년 전과 1년 후의 소비자물가상승률에 대한 평가를 나타내는 물가인식과 기대인플레이션율은 1.9%로, 한 달 전보다 0.1%포인트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위키리크스한국=박성준 기자]

wiki@wikileaks-kr.or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