먼디파마 “베타딘 인후스프레이 코로나19 부정확한 정보” 당부
먼디파마 “베타딘 인후스프레이 코로나19 부정확한 정보” 당부
  • 장원석 기자
  • 기사승인 2020-10-08 17:04:10
  • 최종수정 2020.10.08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먼디파마는 8일 베타딘 인후스프레이의 코로나19 바이러스 99.99% 사멸 효과와 관련해 부정확한 정보가 확산됨에 따라 주의를 당부한다고 밝혔다.

앞서 대한미생물학회·대한바이러스학회는 지난 9월호에 ‘Journal of Bacteriology and Virology’ 베타딘 인후스프레이 제품을 대상으로 한 코로나19 원인인 사스코로나바이러스-2에 대해 시험관 내(in-vitro) 실험을 진행했다.

실험 대상은 베타딘 인후스프레이(포비돈 요오드 0.45% 함유)와 포비돈 요오드 성분 함량 비율과 사용 부위 등이다.

그러나 용도가 일체 다른 제형의 제품이 이번 실험을 통해 코로나19에 대한 바이러스 사멸 효과가 확인된 것으로 부정확한 정보가 확산되고 있다.

먼디파마는 이로 인해 베타딘 인후스프레이가 아닌 포비돈 요오드 성분을 함유한 상처 소독액을 임의로 희석해서 코에 뿌리거나 가글하는 등의 잘못된 사용 방법이 확산되고 있어 소비자들의 안전이 위협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 회사 관계자는 “베타딘 인후스프레이의 항바이러스 효과 입증 결과와 별개로 포비돈 요오드 성분 함유 제품이 다양한 제형으로 출시되어 있고 대부분 의약품으로 분류되어 있는 만큼 반드시 제품별로 허가된 용법 용량에 따라 올바른 용도와 부위에 사용해야만 한다”고 당부했다.

jws@wikileaks-kr.or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