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한샘 협력업체 금융지원 사업 위한 업무협약
하나은행, 한샘 협력업체 금융지원 사업 위한 업무협약
  • 이한별 기자
  • 기사승인 2020-10-21 11:02:33
  • 최종수정 2020.10.21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하나은행]
[사진=하나은행]

하나은행은 지난 20일 서울시 마포구 한샘 사옥에서 '한샘 협력업체 금융지원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날 협약으로 하나은행은 '한샘 협력사 동반성장 협력대출(이하 상생 펀드)'에 시중 대출금리보다 최대 1.5% 감면된 금리를 제공해 한샘 협력사와 대리점을 지원키로 했다. 한샘은 기존 180억원에 더해 100억원을 추가로 조성해 총 280억원의 상생 펀드를 운영키로 했다. 

이로써 코로나19로 자칫 자금 유동성에 어려움을 겪을 수 있는 한샘의 협력사와 대리점들이 저리로 금융지원을 받을 수 있게 됐다. 금융사·대기업·중소기업의 동반성장과 일자리 창출 지원에 기여하게 됐다.

이날 협약식에서 지성규 하나은행장은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상생협력과 동반성장을 지원하는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게 되어 뜻 깊게 생각한다”며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에서 국가 경제의 중추적인 역할을 담당하고 있는 중소기업 지원에 앞으로도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샘 강승수 회장도 “협력사 및 대리점과 함께 성장해 나간다는 기업철학을 모토로 지속적인 상생 협력을 실천해 나가겠다”며 “국내 홈인테리어 부문 리딩 기업으로서 고객과 대리점, 협력업체 등 다양한 목소리에 귀 기울이며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위키리크스한국=이한별 기자]

star@wikileaks-kr.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