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방글라데시 진출 국내기업 지원 박차
우리은행, 방글라데시 진출 국내기업 지원 박차
  • 이한별 기자
  • 기사승인 2020-10-28 09:55:10
  • 최종수정 2020.10.28 0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우리은행]
[사진=우리은행]

우리은행은 방글라데시 진출을 준비하는 국내기업의 현지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다카지점에 코리안데스크를 설치해 운영한다고 28일 밝혔다.

코리안데스크는 현지금융 지원 외에도 방글라데시 진출을 준비하는 국내기업 대상으로 △현지 시장정보 안내 △현지 출장 시 숙소예약, 공항 픽업 등 편의 제공 △법인설립, 사무소 개설을 위한 사전상담 등 방글라데시 진출을 준비하는 국내기업을 적극 돕고자 한다.

우리은행은 1996년 방글라데시에 한국계 은행 최초로 설립된 다카지점을 비롯해 8개의 출장소를 운영 중이며 총 108명의 직원이 근무하고 있다. 또 방글라데시 정부의 대규모 인프라 사업을 잇달아 수주하여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국내기업을 대상으로 신속한 여신지원, 지급보증 등 현지금융을 제공하고 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방글라데시는 세계 8위의 인구 대국이며 2010년 이후 매년 6% 이상 지속 성장중인 국가로 현지 진출을 준비하는 국내기업 지원을 강화하기 위해 우리은행 다카지점 ‘코리안데스크’를 설립했다”며 “앞으로도 국내기업의 방글라데시 진출에 필요한 정보와 편의를 적극적으로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위키리크스한국=이한별 기자]

star@wikileaks-kr.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