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CES서 에어수비드 기능 갖춘 '인스타뷰 씽큐 오븐' 공개
LG전자, CES서 에어수비드 기능 갖춘 '인스타뷰 씽큐 오븐' 공개
  • 정예린 기자
  • 기사승인 2020-12-30 10:36:18
  • 최종수정 2020.12.30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 인스타뷰 씽큐 오븐의 연출 사진. [사진=LG전자 제공]
LG 인스타뷰 씽큐 오븐의 연출 사진. [사진=LG전자 제공]

LG전자가 내달 11일 미국(현지시간)에 개막하는 세계 최대 전자·IT 전시회 'CES2021'에서 인스타뷰 씽큐 오븐 신제품(InstaView ThinQ Range with Air Sous-vide)을 공개한다고 30일 밝혔다. 

LG전자는 집에서 요리를 즐기는 고객들을 위해 에어수비드, 인공지능쿡, 노크온 등 LG만의 차별화된 기능과 편의성을 대폭 강화했다. 이 제품은 위쪽에는 가스레인지, 아래쪽에는 오븐이 탑재된 일체형 구조다.

우선 에어수비드 기능을 신제품에 처음 적용했다. 이 기능은 전용 기기, 물, 수조 등 별도 준비물 없이도 수비드(sous vide)가 가능하다. 수비드는 음식을 상온에서 천천히 익혀 수분은 유지하면서 재료 본연의 맛과 식감을 살려주는 조리법이다. 고객이 진공(眞空) 포장된 식재료를 오븐에 넣고 온도를 설정하면 오븐이 해당 온도의 공기를 일정하게 내보내 음식을 천천히 골고루 익혀준다.

신제품은 LG전자가 지난해 국내에서 디오스 광파오븐에 처음 선보인 인공지능쿡(해외명: Scan to Cook) 기능도 갖췄다. 고객이 이 제품과 LG 씽큐(LG ThinQ) 앱을 무선인터넷(Wi-Fi)을 통해 연동한 후 스마트폰으로 냉동식품의 바코드를 찍으면 오븐이 최적의 조리법을 찾아준다.

에어프라이 기능은 용량이 큰 음식도 바삭하게 조리해준다. 3~4인용의 감자튀김이나 프라이드치킨 등 튀김류의 음식을 한 번에 조리할 수 있어 편리하다.

이 제품은 LG전자가 프리미엄 냉장고에 적용한 노크온 기능도 갖췄다. 고객이 오븐의 전면 도어를 노크하면 안쪽 조명이 켜져 음식의 조리 상태를 쉽게 확인할 수 있다.

이지클린 소재도 장점이다. 이 소재는 가스레인지 상판과 오븐의 안쪽 벽면에 적용돼 세제 없이 물만으로도 얼룩이나 기름때를 쉽게 제거할 수 있다.

LG전자는  CES 2021 기간에 맞춰 운영하는 3D 가상 전시관에서 신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윤경석 H&A사업본부 키친어플라이언스사업부장 부사장은 “집에서도 편리하고 맛있게 요리할 수 있는 혁신적인 LG 주방가전을 앞세워 글로벌 프리미엄 시장의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편의성과 가치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위키리크스한국=정예린 기자]

 

yelin0326@wikileaks-kr.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