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이노베이션 주주총회' 이명영 이사 "친환경 에너지·소재 중심 이끌 것"
'SK이노베이션 주주총회' 이명영 이사 "친환경 에너지·소재 중심 이끌 것"
  • 박영근 기자
  • 기사승인 2021-03-26 11:14:07
  • 최종수정 2021.03.26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이노베이션이 주주총회를 통해 친환경 에너지와 소재 중심 기업으로의 혁신적인 변화를 이끌겠다고 선언했다.

이명영 SK이노베이션 이사는 26일 해외 출장중인 김준 대표이사를 대신해 주주총회 의장을 맡고 이같은 내용이 담긴 인사말을 전했다.

이 이사는 "ITC 소송 문제로 주주 여러분에게 심려를 끼쳐드린 점 죄송하다"면서 "ITC는 영업비밀이 무엇인지 분명하지 않다는 점을 인정하면서도 문서관리 미흡을 이유로 경쟁사의 모호한 주장을 인용해 안타깝게 생각한다"고 입을 열었다.

그는 "현재까지 SK이노베이션의 배터리는 한 번도 발화 사고가 발생하지 않는 등 안전성과 품질 측면에서 차별적 경쟁력을 인정받아왔다"며 "미국에서 배터리 사업을 지속할 의미가 없거나 사업 경쟁력을 현격히 낮추는 수준의 경쟁사 요구는 수용 불가능하다는 점 다시한 번 밝힌다"고 피력했다.

이 이사는 그러면서 "세계적으로 ESG 경영 요구가 거세지고, 그 가운데에서도 특히 환경 문제에 대한 근본적 대응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회사는 이러한 변화 방향에 맞춰 친환경 중심으로 회사의 아이덴티티와 포트폴리오, 자산 구조를 전면적이고 근본적으로 혁신해 친환경 에너지 소재 중심 기업으로 도약하고자 한다.그것이 바로 뉴 SK이노베이션이다"라고 강조했다.

[위키리크스한국=박영근 기자]

bokil8@wikileaks-kr.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