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승호 대웅제약 사장 “나보타, 글로벌 본격적 확대”
전승호 대웅제약 사장 “나보타, 글로벌 본격적 확대”
  • 김은정 기자
  • 기사승인 2021-03-26 14:11:47
  • 최종수정 2021.03.26 1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대웅제약]
[출처=대웅제약]

대웅과 대웅제약은 26일 삼성동 본사에서 주주총회를 개최했다.

대웅은 제61기 주주총회에서 2020년 연결기준 매출 1조3,553억원·전체 연결영업이익 981억원 등 2020년 주요 실적을 보고하고 정관 변경, 이사 선임 등을 포함해 부의 안건 5건을 의결했다.

이와 함께 대웅제약은 주주총회를 열어 2020년 연결기준 매출 1조554억원·영업이익 170억원·순이익 241억원 등 주요 경영실적을 보고했다.

전승호 대웅제약 대표는 “지속적으로 R&D에 투자하는 한편 오픈콜라보레이션과 해외 파트너십도 확대해 왔다”며 “올해는 나보타 글로벌 시장 본격적 확대 및 계열 내 최고 신약 펙수프라잔과 이나보글리플로진의 성과 가시화를 필두로 회사의 가치를 한층 증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대웅제약은 전승호·윤재춘 각자대표를 재선임하고 이창재 대웅제약 부사장을 사내이사로 신규 선임했다.

[위키리크스한국=조필현 기자]

kej5081@wikileaks-kr.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