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4차 대유행 함께 대응” 이필수 의협회장·정은경 청장 ‘약속’
“코로나 4차 대유행 함께 대응” 이필수 의협회장·정은경 청장 ‘약속’
  • 김은정 기자
  • 기사승인 2021-04-14 10:04:14
  • 최종수정 2021.04.14 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대한의사협회]
[출처=대한의사협회]

이필수 대한의사협회 회장은 지난 13일 질병관리청을 방문해 정은경 청장과 면담을 갖고 코로나19 4차 대유행 위기에 맞서 의협과 질병청이 상호 긴밀히 협력해나갈 것을 약속했다.  

이 회장은 정 청장을 비롯한 질병청 직원들의 노고에 감사인사를 전하고 “지금은 의료계와 질병청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긴밀히 협력하고 소통해야 할 중요한 시점”이라며 “국민건강을 보호하고 증진해나가기 위해 질병청이 요청하는 사항들에 적극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의협이 명실상부 의료계 종주단체이자 의료전문가단체를 이끄는 선봉인 만큼, 대한의학회 및 병원협회, 여타 의료단체들의 의견을 충실히 수렴해 전문가로서의 의견과 입장을 피력해나갈 것”이라며 “의료진들이 국민건강을 지키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수 있도록 의협과 질병청이 함께 더 나은 여건을 조성해나가는 데 힘쓰자”고 덧붙였다. 

이에 정 청장은 “장기화되고 있는 코로나19 위기 상황 중에도 묵묵히 헌신하고 있는 현장 의료진들의 노고에 깊은 감사를 표한다”며 “코로나19 예방 백신 접종이 원활히 진행되도록 의협과 의사사회가 적극 협조해주기를 요청한다”고 말했다. 

[위키리크스한국=김은정 기자]

kej5081@wikileaks-kr.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