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 대량생산 제약사는 휴온스?..정부 “러시아 백신 아냐"
8월 대량생산 제약사는 휴온스?..정부 “러시아 백신 아냐"
  • 김은정 기자
  • 기사승인 2021-04-16 14:21:40
  • 최종수정 2021.04.16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는 ‘8월 대량생산 코로나 백신’ 제약사와 관련해 일각에서 휴온스글로벌이냐는 지적에 대해 “러시아 백신은 아니다”고 선을 그었다.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 사회전략반장은 16일 정례 브리핑에서 “어제 당국이 발표한 내용은 러시아의 스푸트니크 V 백신과 관계된 사항은 아니었다”고 답변했다.

그는 “정부의 노력을 알리고 국민 불안감을 줄이기 위해 어제와 같은 안내를 한 것으로, 세부적인 사항은 계약이 완료되면 구체적으로 발표하겠다”고 덧붙였다.

휴온스글로벌은 이날 오전 보도자료를 내면서 “러시아 코로나19백신 ‘스푸트니크V’의 백신 생산을 위한 기술이전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백신 생산에 대한 기술이전을 받아 오는 8월 시생산에 돌입할 예정이고, 모든 역량을 동원해 월 1억 도즈 이상 생산할 수 있는 시설을 구축할 방침이라고 발표했다.

따라서 정부가 밝힌 ‘8월 대량생산 코로나 백신’ 제약사가 휴온스글로벌이 아니냐는 추론이 관련 업계에 급속도로 확산됐다.

정부가 “러시아 백신은 아니다”고 공식 밝힘에 따라 휴온스글로벌은 최종적으로 아닌 것으로 확인됐다.

그러나 정부가 ‘8월 대량생산 코로나 백신’ 계획을 밝히면서, 해당 제약사를 공개하지 않아 여전히 제약업계에서는 최대 이슈로 주목받고 있다.

한편 정부는 지난 15일 정례 브리핑에서 국내 한 제약사가 해외에서 승인받은 코로나19 백신을 대량으로 위탁생산하게 될 것이라고 밝히면서도 기업명과 백신 종류 등은 전혀 공개하지 않아 일각에서 혼선이 빚어지고 있다.

[위키리크스한국=김은정 기자]

kej5081@wikileaks-kr.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