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십자, 1분기 영업익·매출액 감소..“백신 매출 공백”
녹십자, 1분기 영업익·매출액 감소..“백신 매출 공백”
  • 조필현 기자
  • 기사승인 2021-04-29 09:26:00
  • 최종수정 2021.04.29 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C녹십자는 29일 올해 1분기 매출액 2,822억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8.3% 감소했다고 밝혔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18% 감소한 50억을 보였다.

세전이익과 순이익은 각각 228억원, 175억원이었다.

영업이익 감소에 대해 “백신 부문의 일시적인 매출 공백이 있었다. 국내 판매를 맡던 외부 도입 백신 계약이 지난해 말부로 종료됐고, 독감백신 남반구 국가 공급 시기가 지난해와 달리 2분기로 잡혔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이 회사 관계자는 “수익성 측면에서 보면 연결 기준의 매출총이익률이 4%p 개선된 모습으로 보였다”며 “판관비는 소폭 증가하는데 그쳤지만 매출 외형 감소로 인해 비율은 올라가면서 수익성 지표에 영향을 끼쳤다”고 말했다.

[위키리크스한국=조필현 기자]

chop23@wikileaks-kr.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