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U+, 인천 남동구 고령인구 위한 ICT 비대면 사회서비스 개발
LG U+, 인천 남동구 고령인구 위한 ICT 비대면 사회서비스 개발
  • 박영근 기자
  • 기사승인 2021-05-06 11:30:26
  • 최종수정 2021.05.06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LG유플러스]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가 인천 남동구에 거주중인 고령 인구를 대상으로 한 ICT 활용 비대면 사회서비스를 개발한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보건복지부가 주관하며, 지역사회를 중심으로 '통합 돌봄' 서비스를 개발하는 데 목표를 두고 있다. 코로나19 이후 돌봄 공백이 발생할 수 있는 취약 계층을 대상으로 시니어 방문 케어 서비스, 치매 케어 센터 등을 비대면 사회서비스로 만든다는 계획이다.

LG유플러스는 이를위해 2023년까지 인천 남동구 보건소, 가천대학교와 함께 연구개발(R&D) 과제를 수행한다. 

먼저 LG유플러스는 인천 남동구에 '헬스케어 플랫폼'을 제공하고, 가천대는 학문적 연구를 통한 콘텐츠 개발을 수행한다. 

헬스케어 플랫폼이란 고령인구의 건강상태와 돌봄 콘텐츠의 효과성을 확인할 수 있는 데이터 플랫폼을 말한다. 수집된 데이터를 분석하고 인사이트를 얻어 새로운 돌봄 콘텐츠를 만드는데 활용할 예정이다.

이후 LG유플러스는 인천 남동구 보건소와 연계해 ▲건강/안전/안심 ▲여가/돌봄 ▲수면/정서 ▲치매 등 4가지 영역에서 IoT 기기를 통한 사용자 모니터링과 비대면 중재 서비스 등을 통합 제공한다.

LG유플러스는 이를 통해 디지털 헬스케어 서비스/플랫폼의 레퍼런스를 확보하고, B2G2C 사업기반을 마련한다는 목표다. 

1년차인 올해는 서비스 개발에 주력하고, 2년차에는 시범운영, 3년차에는 사업의 효과를 검증하고 전국으로 비대면 사회서비스를 확산할 것으로 전해졌다.

손지윤 LG유플러스 신규사업추진담당(상무)은 "돌봄이 필요한 고령인구에게 기존의 대면서비스보다 나은 비대면서비스를 제공하고, 지속적으로 자립 생활을 유지할 수 있는 모델을 개발하고 사업화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위키리크스한국=박영근 기자]

bokil8@wikileaks-kr.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