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사 영향으로 미세먼지 '매우 나쁨'… 큰 일교차·강풍 유의
황사 영향으로 미세먼지 '매우 나쁨'… 큰 일교차·강풍 유의
  • 최석진 기자
  • 기사승인 2021-05-08 09:45:38
  • 최종수정 2021.05.08 0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사로 인해 서울지역에 미세먼지 경보가 발령된 7일 광화문 광장 인근에서 시민이 길을 걷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황사로 인해 서울지역에 미세먼지 경보가 발령된 7일 광화문 광장 인근에서 시민이 길을 걷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어버이날이자 토요일인 8일은 전국이 황사의 영향을 받으며 미세먼지 농도가 '매우나쁨' 수준이 이어지겠다. 

이날 오전 인천과 경기 중부, 충남 서부, 전북 서부에는 황사경보가 발효된 상태다.

하늘은 전국이 대체로 맑겠고, 저녁 한때 강원 영서에는 빗방울이 떨어질 수 있다.

오전 5시 현재 전국 주요 지역의 기온은 서울 9.2도, 인천 10.2도, 수원 8.6도, 춘천 8.7도, 강릉 13.5도, 청주 9.5도, 대전 9.3도, 전주 7.6도, 광주 9도, 제주 13.1도, 대구 8.4도, 부산 12.2도, 울산 9.1도, 창원 9.1도 등이다.

내륙을 중심으로 일교차가 15도 이상으로 크겠으니 기온 변화로 인한 면역력 저하에 유의해야 한다.

이날 오후부터 강원 영동에는 순간풍속 20㎧ 이상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불겠고, 그 밖의 지역에도 돌풍이 부는 곳이 있겠다. 시설물을 사전에 점검해 피해가 없도록 신경 써야 한다.

강원 영동과 일부 경북은 대기가 매우 건조해 산불 위험이 있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0.5∼3m, 서해 앞바다에서 0.5∼2.5m, 남해 앞바다에서 0.5∼1.5m로 일겠다.

[위키리크스한국=연합뉴스]

dtpchoi@wikileaks-kr.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