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희목 회장 “국산 백신·치료제, 정부차원 힘 실어줘야”
원희목 회장 “국산 백신·치료제, 정부차원 힘 실어줘야”
  • 김은정 기자
  • 기사승인 2021-06-16 10:52:19
  • 최종수정 2021.06.16 0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한국제약바이오협회]
[출처=한국제약바이오협회]

한국제약바이오협회는 16일 국내 제약바이오기업들의 코로나19 백신 및 치료제 개발이 성공적인 흐름을 보이고 있다며 이를 뒷받침하기 위한 특단의 정부 지원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정부가 경구용 제제로 개발중인 해외 코로나19 치료제의 선구매를 추진하겠다고 나선 것과 관련, 외국산 치료제 도입도 필요하지만 보건안보 차원에서 국산 치료제 및 백신의 신속한 개발이 보다 시급한 우선 과제라는 것이다.

협회는 최근 이사장단 회의를 열어 이같이 의견을 모으고, 국내 산업계가 빠른 시일내 코로나 백신과 치료제 개발에 가시적인 성과를 거둘수 있도록 정부의 전폭적인 지원을 촉구했다.

제약주권을 확보하기 위해서는 국산 백신과 치료제 개발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는 판단이다. 

이사장단은 "7월쯤 시행될 '공중보건 위기대응 의료제품의 개발 촉진 및 긴급 공급을 위한 특별법’이 신속심사와 긴급사용승인, 정부 비축 등의 법적 근거를 명기하고 있는 만큼 법 제정 취지의 신속한 성과 도출을 위해선 반드시 구체적인 재정적 뒷받침이 따라야한다"고 주문했다.

원희목 제약협회 회장은 “국내 제약바이오기업들의 코로나19 치료제와 백신 개발이 상당부분 진척되고 있다”면서 “백신주권, 제약주권을 지키기 위해서라도 다국적 제약사의 기술이전 등을 추진하는 것과 별개로 국산 치료제 등의 탄생을 위해 정부가 적극적으로 힘을 실어주는 것이 국민 기대에 부응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위키리크스한국=김은정 기자] 

kej5081@wikileaks-kr.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