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리온, '치킨팝' 재출시 후 누적 판매량 5000만 돌파
오리온, '치킨팝' 재출시 후 누적 판매량 5000만 돌파
  • 장은진 기자
  • 기사승인 2021-06-17 10:30:04
  • 최종수정 2021.06.17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리온 치킨팝. [사진제공=오리온]
오리온 치킨팝. [사진제공=오리온]

오리온은 치킨팝이 재출시 이후 2년 3개월 만에 누적 판매량 5000만 봉을 돌파했다고 17일 밝혔다. 

이 같은 성과는 치킨팝이 소비자들의 지속적인 요청에 부응해 재출시됐다는 점과 SNS 소통 문화에 익숙한 1020세대의 호감도를 높인 것이 주효한 것으로 분석된다.

오리온은 국산 쌀가루를 더해 바삭한 식감으로 제품을 업그레이드하고, 주 타깃 층인 10대들도 부담 없이 구매 가능하도록 제품을 리뉴얼했다. 이와 함께 최근 일고 있는 역주행 트렌드 속 재출시된 과자들이 MZ세대들 사이에서 주목을 받기도 했다.

리뉴얼 전 치킨팝은 실제 닭강정 같은 매콤달콤 중독성 강한 맛과 팝콘처럼 한입에 쏙 들어가는 크기로 선풍적인 인기를 모았다. 하지만 3년 전 공장 화재로 생산라인이 소실돼 생산이 중단됐다. 

오리온은 소비자들의 지속적인 재출시 요청에 힘입어 2019년 2월 기존 대비 10% 양을 늘리고 품질 또한 업그레이드해 치킨팝을 내놨다.

오리온 관계자는 "재출시하면서 맛을 업그레이드하고 합리적인 가격으로 선보인 점이 소비자들의 호응을 얻은 것 같다"며 "하반기에는 치킨팝 특유의 중독성 강한 맛과 경쾌한 식감을 재해석한 새로운 플레이버로 치킨팝 열풍을 다시 한번 이어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위키리크스한국=장은진 기자]

jej0416@wikileaks-kr.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