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종합화학·SPC팩이 만들면 깨끗한나라가 쓴다…친환경 포장재 공동 개발
SK종합화학·SPC팩이 만들면 깨끗한나라가 쓴다…친환경 포장재 공동 개발
  • 이예은 기자
  • 기사승인 2021-07-27 12:52:09
  • 최종수정 2021.07.27 1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SK종합화학]
[출처=SK종합화학]

SK종합화학은 종합제지기업 깨끗한나라, SPC그룹의 포장재 생산 계열사 SPC팩과 친환경 포장재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SK종합화학과 SPC팩이 공동 개발한 친환경 포장재를 깨끗한나라의 화장지·미용티슈 등 생활용품 외포장재로 사용할 예정이다.

이번에 공동 개발하는 포장재는 일반적인 포장재 생산 공정에서 불가피하게 버려지는 잔여 합성수지를 재활용한다. 친환경 포장재는 재활용 플라스틱이 10% 이상 적용된다는 점에서 폐플라스틱 자원 순환 및 탄소 저감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재 SK종합화학은 재활용이 쉽도록 단일 소재로 만든 친환경 포장재를 마켓컬리·CJ제일제당과 같은 온오프라인 유통업계에 공급하고 있다. 

3사는 향후 친환경 포장재를 물티슈 포장재·소독제 용기 등 다른 제품군까지 확대 적용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깨끗한나라는 "앞으로도 깨끗한나라는 자원순환 촉진과 지속가능한 생태계를 만들기 위해 다양한 연구개발 노력을 전개할 것"이라고 전했다.

김창대 SPC팩 대표는 "생산과정에서 버려지는 자원을 적극적으로 재활용하는 것은 환경보호 차원에서 매우 중요하다"며 "그룹의 ESG 경영 정책에 발맞춰 앞으로도 다양한 친환경 소재를 개발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SK종합화학 장남훈 패키징본부장은 "이번 협력이 탄소 저감 및 폐플라스틱 순환 체계 구축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SK종합화학은 다양한 기업들과의 협력을 확대해 친환경 플라스틱 생태계 조성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위키리크스한국=이예은 기자] 

yaeeun0914@wikileaks-kr.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