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레퍼시픽, 유방암 예방의 달 맞아 비대면 러닝대회 개최
아모레퍼시픽, 유방암 예방의 달 맞아 비대면 러닝대회 개최
  • 이예은 기자
  • 기사승인 2021-09-09 11:43:58
  • 최종수정 2021.09.07 1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아모레퍼시픽]
[출처=아모레퍼시픽]

아모레퍼시픽은 10월 유방암 예방의 달을 맞아 개최되는 비대면 러닝 대회 '2021 핑크런 플러스' 하반기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7일 밝혔다.

'핑크런'은 핑크리본 캠페인의 대표 프로그램 중 하나로 유방 건강 인식 개선을 위해 지난 20년간 진행해 왔다. 이번 하반기 대회는 오는 8일부터 공식 사이트에서 참가 신청할 수 있으며 참가자들의 안전을 고려해 작년부터는 비대면 방식으로 개최하고 있다. 

2021 핑크런 플러스는 글로벌 사이클 추적 어플리케이션 '스트라바(Strava)'를 통해 전국 어디서나 참여 가능하다. 앱에서 핑크런 플러스 챌린지를 선택한 후 10월 11일부터 17일 사이에 최소 5km 이상 러닝 후 인증하면 된다. 1인당 1만 원의 참가비는 한국유방건강재단을 통해 전액 저소득층 유방암 환자의 수술치료비 지원 등에 쓰일 예정이다.

아울러 10월 17일에는 네이버 나우를 통해 실시간 보이는 라디오 방송인 '2021 핑크런 플러스 라이브'도 진행한다. 러닝 전 스트레칭부터 달리는 동안 들으면 좋을 음악 등 다양한 즐길 거리와 함께 유방 건강 상식을 공유할 예정이다. 라디오 방송은 누구나 청취할 수 있다.

[위키리크스한국=이예은 기자]

yaeeun0914@wikileaks-kr.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