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기현 "날치기 공작기소…檢, 눈물겨운 이재명 일병 구하기"
김기현 "날치기 공작기소…檢, 눈물겨운 이재명 일병 구하기"
  • 뉴스1팀
  • 기사승인 2021.10.22 10:21
  • 최종수정 2021.10.22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의힘 김기현 원내대표 [출처=연합뉴스]
국민의힘 김기현 원내대표 [출처=연합뉴스]

국민의힘 김기현 원내대표는 22일 유동규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기획본부장에 대한 배임 혐의 제외와 관련 "검찰이 이재명 일병 구하기를 위해 눈물겨운 사투를 벌이고 있는 것"이라며 "날치기 공작기소"라고 비판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국정감사대책회의에서 "검찰이 어제 유동규 씨를 구속기소하며 배임 혐의는 쏙 빼놓고 뇌물죄만 적용하면서 액수까지 줄여서 기소했다고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더구나 법무부 장관이 출석한 법사위 국감이 종료되자마자, 그것도 밤늦은 시각에 국민 시선을 피해 기소를 발표한 것은 국민과 야당의 질타를 면해보겠다는 속 보이는 꼼수였다"며 "사건을 처벌해달라고 기소한 게 아니라 은폐해달라고 공작기소했다"고 주장했다.

김 원내대표는 오전 당 차원에서 대검찰청을 방문해 "공작기소에 대한 강력한 국민적 항의의 뜻을 전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범죄은폐를 위한 공작을 하는 검찰은 살다 살다 처음 봤다"며 "검찰이 바람이 불기도 전에 스스로 눕는 이유는 문재인정권 5년 내내 자행됐던 검찰 장악의 결과"라며 "출세에만 눈먼 정치 검사들만 득실거리고 있다"고 비난했다.

그러면서 "국민은 이런 검찰로는 대장동 몸통 규명은 물론이고 좀도둑 한 명 잡을 수 없다고 분노하고 있다"며 "이재명 게이트 특검을 끝까지 관철하도록 싸워나가겠다"고 밝혔다.

[위키리크스한국=연합뉴스]

news1team@wikileaks-kr.org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127, 1001호 (공덕동, 풍림빌딩)
  • 대표전화 : 02-702-2677
  • 팩스 : 02-702-167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소정원
  • 법인명 : 위키리크스한국 주식회사
  • 제호 : 위키리크스한국
  • 등록번호 : 서울 아 04701
  • 등록일 : 2013-04-01
  • 발행일 : 2013-04-01
  • 발행인 : 박정규
  • 편집인 : 박찬흥
  • 위키리크스한국은 자체 기사윤리 심의 전문위원제를 운영합니다.
  • 기사윤리 심의 : 박지훈 변호사
  • 위키리크스한국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위키리크스한국. All rights reserved.
  • [위키리크스한국 보도원칙] 본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 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립니다.
    고충처리 : 02-702-2677 | 메일 : laputa813@wikileaks-kr.org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