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신규확진 3212명, 위중증 508명...전면 등교 앞두고 확산세 우려
[코로나19] 신규확진 3212명, 위중증 508명...전면 등교 앞두고 확산세 우려
  • 최문수 기자
  • 기사승인 2021.11.20 10:01
  • 최종수정 2021.11.20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선별진료소 [출처=연합뉴스]
코로나19 선별진료소 [출처=연합뉴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3212명 늘어 누적 확진자 수가 41만2311명이라고 밝혔다. 확산세가 이어지며 나흘째 3000명을 웃돌고 있다.

이날 확진자 수는 코로나19 유행 이후 세 번째로 큰 규모다. 최다 기록은 이달 18일 3292명이고 두 번째로 큰 규모는 지난 9월 25일의 3270명이다.

이날 신규 확진자 수는 지난주 금요일 확진자(발표일 기준 토요일인 13일) 2324명과 비교하면 무려 888명 많다.

이달 1일 위드코로나(단계적 일상회복 전환)으로 인해 방역지침이 완화되고 사회적 활동과 모임 등이 증가하면서 확진자 수는 증가세를 보였다.

특히 바이러스 활동에 유리한 겨울철로 접어든 데다 지난 18일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이 끝나고 수험생들이 대학별 고사 등으로 움직이기 시작했고, 오는 22일 초·중·고등학교의 전면 등교까지 앞두고 있어 확산 규모가 더 커질 수 있다는 우려도 제기되고 있다.

위중증 환자도 508명을 기록하면서 다시 500명대로 올라섰다.

위중증 환자는 지난 17일 522명으로 최다 수치를 기록했고 18∼20일 506명→499명→508명 등으로 500명 안팎을 웃돌고 있다.

전날 사망자는 29명 늘어 누적 3244명이다. 사망자 중 27명이 60세 이상이고 2명이 50대이다. 국내 평균 치명률은 0.79%다.

이날 신규 확진자의 감염경로는 지역발생 3194명, 해외유입이 18명이다.

최근 1주간(11.14∼20) 발생한 신규 확진자는 일별로 2418명→2005명→2124명→3187명→3292명→3034명→3212명으로 하루 평균 약 2753명이다. 해외 유입 사례를 제외한 지역발생 확진자는 하루 평균 약 2733명이다.

지역발생 신규 확진자 수를 보면 서울 1372명, 경기 988명, 인천 204명 등 총 2564명(80.3%)으로 수도권 중심의 확산세가 이어지고 있다.

비수도권은 부산 85명, 경남 79명, 충남 73명, 전남 66명, 대구 61명, 강원 59명, 광주 39명, 경북 35명, 충북 34명, 대전·전북 각 32명, 제주 23명, 세종 7명, 울산 5명 등 총 630명(19.7%)이다.

해외유입 확진자는 18명으로, 전날(23명)보다 5명 적다.

지역발생과 해외유입(검역 제외)을 합하면 서울 1377명, 경기 993명, 인천 204명 등 수도권이 2574명이다. 전국 17개 시도에서 모두 확진자가 나왔다.

전날 하루 선별진료소의 의심환자 검사 건수는 5만5958건, 임시선별검사소의 검사 건수는 13만566건으로 전날 하루 총 18만6524건의 검사가 이뤄졌다.

[위키리크스한국=최문수 기자]

news1team@wikileaks-kr.org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127, 1001호 (공덕동, 풍림빌딩)
  • 대표전화 : 02-702-2677
  • 팩스 : 02-702-167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소정원
  • 법인명 : 위키리크스한국 주식회사
  • 제호 : 위키리크스한국
  • 등록번호 : 서울 아 04701
  • 등록일 : 2013-07-18
  • 발행일 : 2013-07-18
  • 발행인 : 박정규
  • 편집인 : 박찬흥
  • 위키리크스한국은 자체 기사윤리 심의 전문위원제를 운영합니다.
  • 기사윤리 심의 : 박지훈 변호사
  • 위키리크스한국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위키리크스한국. All rights reserved.
  • [위키리크스한국 보도원칙] 본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 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립니다.
    고충처리 : 02-702-2677 | 메일 : laputa813@wikileaks-kr.org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