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신라, 1년 만에 인사 훈풍…올해 4명 상무 승진
호텔신라, 1년 만에 인사 훈풍…올해 4명 상무 승진
  • 장은진 기자
  • 기사승인 2021.12.09 17:14
  • 최종수정 2021.12.09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임 상무 모두 70년대생, 젊은피 선방…"코로나 이후 미래 대비"
2022년 정기 임원인사에서 승진한 김보연·김지훈·성윤기·신창하 상무. [사진제공=호텔신라]
2022년 정기 임원인사에서 승진한 김보연·김지훈·성윤기·신창하 상무. [사진제공=호텔신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지난해 임원 수를 줄였던 호텔신라가 1년 만에 다시금 임원을 늘렸다.

9일 호텔신라는 2022년 정기 임원인사에서 김보연 TR(면세점) 한국 이커머스 팀장, 김지훈 경영전략팀장, 성윤기 호텔&레저 지원팀장, 신창하 면세점 홍콩법인장 등 4인을 상무로 승진시켰다. 이들 모두 1970년대생이다.

이는 승진자가 없었던 지난 정기인사 상반된 모습이다. 호텔신라는 2021년 정기 임원인사 때 임원 20%를 퇴임시켰다. 코로나19에 따른 영업실적 타격이 이유였다. 호텔신라는 지난해 1853억원에 달하는 적자를 냈다. 연간 기준 영업적자는 창사 이후 최초였다.

반면 올해 들어서는 ‘반전’이 이어지고 있다. 호텔신라는 3분기 매출 9687억원, 영업이익 209억원을 기록했다.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10% 늘었고, 영업이익은 흑자전환에 성공했다. 이는 1분기부터 이어진 연속 흑자 행진이다.

특히 3분기에는 적자를 이어가던 호텔&레저사업부까지 9억원의 영업이익을 내며 흑자전환에 성공했다. TR사업은 코로나19 4차 대유행에도 200억원의 영업이익을 내며 호조를 이어갔다. 재고 면세품을 쿠팡에 판매하는 등 공격적 판촉의 결과다. 이번 인사에도 이런 성과가 반영됐다는 분석이다.

호텔신라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어려운 환경에도 성과 창출에 대한 기여가 크고, 리더십과 전문성을 보유해 성장 가능성이 높은 우수인력을 승진자로 선정했다"며 "이번 인사를 통해 코로나 안정화 이후 미래를 대비할 뿐만 아니라 중장기 지속 성장 노력도 매진할 계획"고 말했다.

[위키리크스한국=장은진 기자]

jej0416@wikileaks-kr.org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127, 1001호 (공덕동, 풍림빌딩)
  • 대표전화 : 02-702-2677
  • 팩스 : 02-702-167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소정원
  • 법인명 : 위키리크스한국 주식회사
  • 제호 : 위키리크스한국
  • 등록번호 : 서울 아 04701
  • 등록일 : 2013-07-18
  • 발행일 : 2013-07-18
  • 발행인 : 박정규
  • 편집인 : 박찬흥
  • 위키리크스한국은 자체 기사윤리 심의 전문위원제를 운영합니다.
  • 기사윤리 심의 : 박지훈 변호사
  • 위키리크스한국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위키리크스한국. All rights reserved.
  • [위키리크스한국 보도원칙] 본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 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립니다.
    고충처리 : 02-702-2677 | 메일 : laputa813@wikileaks-kr.org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