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단체, 살충제 계란 파동 책임..농림부장관, 식약처장 직무유기..고발
시민단체, 살충제 계란 파동 책임..농림부장관, 식약처장 직무유기..고발
  • 위키리크스한국
  • 기사승인
  • 최종수정 2017.08.24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지현 기자 = 시민단체가 '살충제 계란 파동'에 대한 책임을 물어 전·현직 농림축산식품부 장관과 식품의약품안전처장을 검찰에 고발했다.

이 단체는 "시중에 유통되는 식품의 안전을 책임지는 식약처는 처음 유럽에서 계란에 살충제가 검출돼 사회문제가 됐을 때 곧바로 우리나라 상황을 점검하고, 국회·소비자단체가 지적한 내용을 수용하고 확인했어야 한다"고 지적했다.

또 "계란을 비롯해 국민이 일상적으로 즐기는 식품을 위해요소중점관리기준 제도에 포함해 점검했어야 하지만 제대로 실천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아울러 "농림부는 친환경 인증 제도와 생태농업을 지키고 키우는 일에 무한 책임을 갖고 있지만 우왕좌왕하는 엉터리 행정 때문에 사태가 더 악화했다"고 비판했다.

kbs1345@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