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감원장, 한국 GM 회계상 큰 문제 없어..보다 세밀하게 들여다 보겠다
금감원장, 한국 GM 회계상 큰 문제 없어..보다 세밀하게 들여다 보겠다
  • 위키리크스한국
  • 기사승인
  • 최종수정 2018.02.27 14: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흥식 금융감독원장은 27일 "제너럴 모터스(GM) 회계 파트 점검 결과 커다란 회계 처리상 문제가 없었는데 보다 세밀하게 회계장부를 들여다 보겠다"고 밝혔다.

최 원장은 이날 국회 정무위 업무보고에서 "회계 심사 파트에서 최고재무책임자(CFO) 면담 후 자료를 받아 상황을 파악했고 감리를 한 건 아니다"라며 "증권선물위원회, 금융위원회의 요청이 있을 때 감리를 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전가격이나 과당 원가 산정 문제는 회계 처리의 문제가 아니라 세금 문제 또는 불공정한 처리의 문제”면서 "GM 회계장부를 보다 세밀하게 들여다보겠다"고 강조했다.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의 차명계좌 특별검사와 관련해서는 "예탁원과 코스콤에도 자료를 요청해 조사를 벌이고 있는데 기간을 연장해서라도 차명계좌에 대한 부분을 조사하겠다"고 말했다.

최 원장은 지난 20일 출입기자단과 가진 간담회에서 한국GM 사태와 관련 "경영 전반을 봐야 하는데 우리가 들여다볼 수 있는 건 제한적"이라고 밝힌 바 있다.
/강지현 기자

kbs1345@naver.com

기자가 쓴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