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남춘 의원 인천시장 후보 '확정'
박남춘 의원 인천시장 후보 '확정'
  • 김 재경
  • 기사승인
  • 최종수정 2018.04.17 22: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당 박남춘 의원이 인천시장후보 경선 사무소 개소식에서 필승을 다짐하고 있다. [사진=박남춘 선거사무소 제공]

인천 정치권의 최대 관심사였던 더불어민주당 인천시장 후보로 박남춘(남동갑) 국회의원이 확정됐다.

민주당은 17일 6.13지방선거 인천광역시장 후보로 박남춘 의원이 최종 확정됐다고 밝혔다.

박 의원은 지난 15~17일 오후 6시까지 진행된 경선 투표에서 57.26%의 득표를 얻었다. 2위를 차지한 김교흥 전 국회 사무총장은 26.31%의 득표를 얻는 데 그쳤고, 3위는 홍미영 전 부평구청장이 16.43%를 획득했다.

지역 정가에선 이번 당내 경선에서 1위가 50% 이상 과반 득표를 얻지 못할 것으로 예상, 결선까지 갈 것으로 전망했다.

하지만 경선 결과 1위와 2위의 득표 차는 갑절 이상인 30.95%다. 박 의원의 경우 현역 국회의원이라는 점 때문에 감점 10%가 적용됐다.

그런데도 불구하고 이 같은 표차의 승리는 청와대 경력과 함께 시당 위원장을 역임하면서 지역관리를 잘 해왔던 점, 정책 및 인물론을 부각했던 점이 좋은 결과로 나타난 것으로 분석된다.

한편 박 의원은 인천시장 경선 결과가 발표되자 자신의 SNS(사회관계망서비스)를 통해 "존경하는 인천시민 여러분, 사랑하는 당원동지 여러분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마지막까지 인천에 대해 사랑으로 끝가지 경선에 임해 주신 김교흥, 홍미영 후보님께 감사의 인사와 함께 심심한 위로를 전하다"고 밝혔다.

이어 "이 모든 것은 인천에 남은 박근혜의 마지막 그림자를 걷어내고, 문재인 대통령과 함께 호흡하는 새로운 인천특별시대를 열라는 인천시민과 당원동지 여러분의 엄중한 명령이라 생각한다"며 "6월 13일, 불통과 무능의 인천 정복시대를 끝내고 새로운 인천특별시대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최종 인천시장 후보로 선출된 박남춘 의원은 제물포고, 고려대를 졸업한 재선의 국회의원으로 고 전 노무현 대통령 시절 청와대 인사수석을 역임했다.


[위키리리크스한국=김재경 기자]

kjk0017@naver.com

기자가 쓴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