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남양주정비사업소 신규 개소로 서비스역량 강화
쌍용차, 남양주정비사업소 신규 개소로 서비스역량 강화
  • 문 수호 기자
  • 기사승인 2018-06-18 17:42:10
  • 최종수정 2018.06.18 17: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쌍용차 남양주정비사업소 [사진=쌍용차 제공]
쌍용차 남양주정비사업소 [사진=쌍용차 제공]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가 고객 접근성 향상과 서비스 품질 개선을 위한 정비역량 제고에 나섰다.

쌍용차는 서비스 네트워크 확충을 통한 고객 서비스 강화를 위해 정비사업소를 신규 개소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에 오픈한 남양주 정비사업소(대표 김인관)는 총 면적 2207m²(668평)에 2층 건물 16개 스톨(Stall: 정비공간)을 갖추고 있다.

남양주 정비사업소는 총 20명의 전문 정비인력을 확보해 연간 1만3000여대의 보증 및 일반수리가 가능하며, 우수한 정비인력과 함께 판금 및 도장과 기능작업장도 함께 운영된다.

평택 정비사업소(대표 전호석)는 규모와 정비역량을 크게 향상시켰다. 오는 23일 운영을 시작하며 총 면적 4450m²(1,346평)에 본관을 비롯해 정비와 차량검사, 접수 및 고객휴게실을 위한 4개 동으로 구성돼 있다. 27개 스톨을 갖추고 있어 연간 2만2000여대를 정비할 수 있다.

쌍용자동차는 전국에 정비사업소를 비롯해 정비센터, 지정정비공장, 서비스프라자 등 총 330여개의 서비스 네트워크를 운영하고 있으며, 정비역량 제고 및 고객 접근성 확보를 통한 서비스 품질 향상 노력을 이어가고 있다.

 

msh14@wikileaks-kr.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