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니지M, ‘클래스 풀체인지’ 업데이트 진행
리니지M, ‘클래스 풀체인지’ 업데이트 진행
  • 김 창권 기자
  • 기사승인 2018-07-25 17:02:57
  • 최종수정 2018.07.25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리니지M
리니지M

 

엔씨소프트(이하 엔씨)의 모바일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리니지M이 25일 ‘클래스 풀체인지’ 업데이트를 진행했다. 모든 클래스(class, 직업)의 특성을 강화하는 업데이트다.

엔씨는 리니지M의 클래스 별 신규 스킬을 추가하거나 기능을 상향시켰다. 각 클래스의 고유한 특징이 강화되고 전투에서의 역할이 뚜렷해졌다.

먼저 ▲군주의 대표 스킬 ‘트루타겟’은 지정한 대상의 방어력을 대폭 감소시키는 디버프(Debuff) 효과가 추가됐다. ▲기사는 PvP(Player vs Player, 대인전) 방어력이 증가됐다. ▲요정은 이동속도‧공격속도 상향과 화살의 종류가 추가돼 활의 공격력이 향상됐다.

이어 ▲마법사는 신규 스킬 추가와 기존 스킬 상향으로 MP(Mana Point) 회복 능력이 올라갔다. ▲다크엘프는 최상위 마법 2종(쉐도우 쇼크, 쉐도우 마킹)의 사정거리 및 지속시간이 증가했다. ▲총사는 신규 스킬과 사용 가능한 탄환의 종류가 추가됐다.

이외에도 엔씨는 대표적인 사냥터 상아탑에서 이전보다 많은 양의 아데나(게임 내 재화)를 획득할 수 있도록 업데이트 했다. PvP 대상에게 자동으로 메시지를 보내는 ‘PvP 결과 메시지 기능’과 ‘HUD(Head Up Display)숨김 기능’ 등 이용자 편의 기능을 추가했다.

[위키리크스한국=김창권 기자]

kimck261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