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판교 퍼스트힐 푸르지오' 이달 14일 분양
대우건설, '판교 퍼스트힐 푸르지오' 이달 14일 분양
  • 신 준혁 기자
  • 기사승인 2018-12-12 10:02:43
  • 최종수정 2018.12.12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분당권 마지막 대규모 주거단지, 단일 면적 84㎡ 974가구 분양
서판교터널(가칭) 개통시 강남·판교생활권 연결
판교퍼스트힐 푸르지오 조감도 [사진=대우건설]
판교 퍼스트힐 푸르지오 조감도 [사진=대우건설]

대우건설이 오는 14일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대장지구 A1·A2 블록에서 판교 퍼스트힐 푸르지오를 분양한다고 12일 밝혔다.

판교 퍼스트힐 푸르지오는 지하 3층 ~ 지상 20층 18개동 A1블록 529가구, A2블록 445가구 등 총 974가구다. 모든 가구는 전용면적 84㎡ 단일면적으로, 타입별 ▲84㎡A 433가구 ▲84㎡B 262가구 ▲84㎡C 81가구 ▲84㎡D 190가구 ▲84㎡PA 8가구 등이 공급된다.

성남 대장지구는 총 92만 467㎡규모로, 용인서울고속도로 서분당IC와 서판교IC 사이에 조성된다. 대장지구는 판교신도시와 인접해 있어서 ‘미니 판교’로 불리며, 이달 첫 분양을 시작으로 2021년까지 총 5800여 가구가 공급될 예정이다.

판교 퍼스트힐 푸르지오는 대장지구에서도 서울 강남과 인접한 곳에 들어선다.

분당 및 판교신도시 접근성도 가장 좋아 신도시내 백화점을 비롯 병원 등의 생활편의시설을 이용하기 편리한 장점이 있다. 특히 2020년 대장지구와 판교신도시 두 지역을 직선으로 잇는 서판교터널(서판교IC 연결)이 개통되면 서울 강남은 물론 판교테크노밸리까지 신속하게 이동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단지는 남향 위주의 단지 배치로 조망과 채광을 높였고 주변 녹지 공간이 풍부한 친환경적인 주거 여건을 갖추고 있다. 지하주차장 입구는 2.7m로 택배차량 접근이 용이하며, 무인택배시스템, 셔틀버스 드롭존과 연계한 맘스라운지 등 다양한 편의시설이 들어설 예정이다.

모든 가구는 수요자 선호도가 높은 전용 84㎡로만 구성되며 84㎡A와 84㎡B는 4베이(4BAY), 84㎡C 3면 개방형 4베이 등이다. 특히 84㎡PA 평형은 희소가치가 높은 펜트하우스가 도입된다. 각 타입 별로 팬트리, 드레스룸, 알파룸 등 소비자의 취향과 생활패턴에 맞는 특화 설계도 적용됐다.

각 호실에는 절수형 센서 수전, 센서식 싱크 절수기, 난방 에너지 절감 시스템, 실시간 에너지 모니터링 시스템, LED조명, 일괄소등 스위치, 대기전력 차단 장치, 엘리베이터 전력회생 시스템 등 환경을 고려한 설계가 적용돼 관리비 절감이 가능할 전망이다.

견본주택은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대장동 239-3일대에 위치하며 12월 14일 오픈 예정이다. 입주 예정일은 2021년 5월이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분당구는 최근 5년간 연평균 아파트 분양가구수가 400가구 정도로 새 아파트 공급이 적었다"며 “대장지구 첫 번째 자리에 들어서는 판교 퍼스트힐 푸르지오는 타 단지보다 뛰어난 혁신평면과 차별화된 특화설계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위키리크스한국=신준혁 기자]

 

jshin2@wikileaks-kr.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