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보레, 2019 볼트EV 고객인도 개시
쉐보레, 2019 볼트EV 고객인도 개시
  • 문수호 기자
  • 승인 2019.03.14 09:25
  • 수정 2019.03.14 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검증 받은 전기차 전용 아키텍처, 혁신적인 전기차 기술력
쉐보레 2019 볼트 EV 주행모습 [사진=한국지엠]
쉐보레 2019 볼트 EV 주행모습 [사진=한국지엠]

쉐보레(Chevrolet)가 14일부터 2019년형 볼트 EV (Bolt EV)의 국내 고객 인도를 시작한다.

쉐보레는 지난 2년 간 당일 완판 기록을 세우며 국내 고객들에게 뜨거운 호응을 받은 볼트 EV를 출고 시점을 앞당겨 고객 인도에 나선다고 14일 밝혔다.

긴 주행거리와 합리적인 가격으로 국내 장거리 전기차 시대를 연 쉐보레 볼트 EV는 올해 국내 전기차 고객에 대한 안정적인 제품 공급을 위해 지난해보다 1.5배 늘어난 물량을 확보했다.

지난해 볼트 EV는 약 4700여대가 판매됐는데, 한국지엠은 올해 7000대 정도를 확보해 판매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볼트EV는 전기차 전용 아키텍처를 기반으로 고강성 경량 차체에 60kWh 대용량 리튬-이온 배터리 시스템과 고성능 싱글 모터 전동 드라이브 유닛을 탑재해 204마력의 최대출력과 36.7kg.m의 최대토크를 발휘한다.

볼트 EV는 383km의 1회 충전 주행거리에 더해 스티어링 휠 후면의 패들 스위치를 통해 운전자가 간단하게 회생 에너지 생성을 제어할 수 있는 온 디맨드 리젠 시스템(Regen on Demand™), 가속 페달만으로 가감속을 조절해 브레이크 페달 조작 없이 주행이 가능한 원페달 드라이빙(One-pedal Driving) 등 고객이 손쉽게 사용할 수 있는 회생제동 시스템을 적용해 실주행거리를 더 늘릴 수 있다.

볼트EV 출시 당시 서울에서 제주까지 1회 충전만으로 500km에 이르는 주행에 성공해 인증거리보다 긴 실주행거리를 증명한 바 있다.

볼트 EV는 북미 시장 출시와 동시에 2017 북미 올해의 차(North America Car Of The Year), 2017 그린카 오브 더 이어(Green Car Of The Year), 미국 모터트렌드 2017 올해의 차(Car Of The Year) 등 권위 있는 상을 차례로 수상하며 우수성을 세계적으로 인정받은 바 있다.

또 한국자동차기자협회 선정 2018 올해의 친환경차, 한국자동차전문기자협회 선정 2018 올해의 친환경차, 2018 대한민국 그린카 어워드 그린 디자인 등 국내 친환경차 부문 시상을 휩쓸기도 했다.

2019년형 볼트EV 가격은 LT 4593만원, LT 디럭스 4693만원, 프리미어 4814만원이다. 볼트 EV는 차량 성능에 따라 차등 지급되는 국고 보조금 최대금액인 900만원을 지원받을 수 있다. 여기에 지자체별 보조금으로 최소 450만원에서 최대 1000만원까지 추가 지원받을 수 있다.

[위키리크스한국=문수호 기자]

 

msh14@wikileaks-kr.org

기자가 쓴 기사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127, 1001호 (공덕동, 풍림빌딩)
  • 대표전화 : 02-702-2677
  • 팩스 : 02-702-167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소정원
  • 법인명 : 위키리크스한국 주식회사
  • 제호 : 위키리크스한국
  • 등록번호 : 서울 아 04701
  • 등록일 : 2013-07-18
  • 발행일 : 2013-07-18
  • 발행인 : 박정규
  • 편집인 : 박찬흥
  • 위키리크스한국은 자체 기사윤리 심의 전문위원제를 운영합니다.
  • 기사윤리 심의 : 박지훈 변호사
  • 위키리크스한국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위키리크스한국. All rights reserved.
  • [위키리크스한국 보도원칙] 본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 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립니다.
    고충처리 : 02-702-2677 | 메일 : laputa813@wikileaks-kr.org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