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투자, 페이코 금융 마이데이터 서비스 실시
신한금융투자, 페이코 금융 마이데이터 서비스 실시
  • 이세미 기자
  • 기사승인 2019-11-26 12:28:30
  • 최종수정 2019.11.26 12: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신한금융투자]
[사진=신한금융투자]

신한금융투자는 간편금융 플랫폼 기업 NHN페이코와 금융 마이데이터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26일 밝혔다.

신한금융투자와 페이코의 마이데이터 서비스는 지난 5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이 주관하는 ‘본인정보 활용지원(MyData) 실증서비스’ 중 하나로 페이코(PAYCO) 앱을 통해 신한금융투자의 금융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조회 가능한 서비스다.

서비스는 페이코(PAYCO) 앱의 금융 탭 ‘MY Data’ 메뉴에서 제휴 금융사 중 신한금융투자를 선택 후 보유상품 조회 항목 설정 및 약관동의와 간단한 본인확인 절차를 거친 뒤 사용할 수 있다.

신한금융투자 고객은 ‘페이코 마이데이터’ 서비스를 통해 페이코 앱에서 보유 금융상품 내역 및 잔고현황, 거래내역 등을 간편하게 조회하고, 자신의 데이터를 선별하여 편리하게 받을 수 있다.

현재 자신의 금융 자산을 페이코에서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는 것에서 나아가 이용자의 금융상품 보유 현황 및 투자 방식을 빅데이터를 활용해 분석하고 신한금융투자의 상품을 추천해주는 서비스도 향후 제공할 계획이다.

박재구 신한금융투자 빅데이터센터장은 “향후 금융 마이데이터를 기반으로 다양한 채널을 통해서 자산을 관리할 수 있도록 해 고객 편의성을 높이는 것이 목표”라며, “나아가 신한금융그룹 조용병 회장이 그룹차원에서 추진하고 있는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전략에 발 맞춰 빅데이터를 활용한 개인 맞춤형 금융 상품 추천 서비스 등 고객에게 가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위키리크스한국=이세미 기자]

 

lsm@wikileaks-kr.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