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호영 "전당대회? '안철수 합당' 문제부터 정리돼야"
주호영 "전당대회? '안철수 합당' 문제부터 정리돼야"
  • 뉴스1팀
  • 기사승인 2021-04-09 09:38:56
  • 최종수정 2021.04.09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가 6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출처=연합뉴스]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가 6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출처=연합뉴스]

국민의힘 주호영 당 대표 권한대행은 9일 차기 지도부 선출과 관련해 "국민의당과의 합당 문제부터 정리돼야 한다"고 밝혔다.

주 권한대행은 이날 KBS 라디오에 출연해 "이번 서울시장 선거 과정에서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께서 합당하겠다고 약속하지 않았나"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언제 어떤 방법으로 합당할지가 제일 먼저 정리돼야 한다"며 "그게 정리되면 '통합 전당대회'가 될 것인지, 아니면 우리 당이 먼저 전당대회를 하고 통합을 논의할지, 이런 선후 문제가 있다"고 설명했다.

통합 전대로 치러질 경우 안 대표도 통합 당 대표로 출마할 수 있냐는 질문에는 "가능하다"며 "본인의 의지에 달린 것"이라고 답했다.

주 권한대행은 자신도 당권 주자로 거론되는 데 대해 "이번 전대를 어떻게 하겠다고 정하는 게 급선무"라며 "(내가) 전대 참여하겠다, 참여하지 않겠다는 건 그 뒤 문제"라고 했다.

전날 초선 의원들이 '영남 꼰대'로는 안 된다고 성명을 발표한 데 대해선 "당 리더십이 젊어지고 새로워져야 하는 방향은 공감한다"면서도 "PK(부산·경남) 당, TK(대구·경북) 당, 이런 것은 지금 실체가 없다"고 말했다. 주 권한대행은 TK에서 5선을 했다.

그는 "지푸라기 하나라도 힘을 합쳐 대선을 치러야 하므로 모두 함께해야 한다"며 무소속 홍준표 의원의 복당에 긍정적 입장을 보였다.

[위키리크스한국=연합뉴스]
 

news1team@wikileaks-kr.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