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상임고문 모시겠다"…김종인, 일단 고사
국민의힘 "상임고문 모시겠다"…김종인, 일단 고사
  • 뉴스1팀
  • 기사승인 2021-04-09 09:42:09
  • 최종수정 2021.04.09 0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이 8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 참석을 마친 뒤 박수를 받으며 퇴장하고 있다. [출처=연합뉴스]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이 8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 참석을 마친 뒤 박수를 받으며 퇴장하고 있다. [출처=연합뉴스]

4·7 재·보궐선거 승리 직후 사퇴한 국민의힘 김종인 전 비상대책위원장이 당 상임고문 자리를 제의받았으나 일단 고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주호영 대표 권한대행은 9일 KBS 라디오 '최경영의 최강시사'에서 "어제 당 상임고문으로 모시겠다고 했지만, 김 전 위원장이 사양했다"고 말했다.

주 대표 대행은 다만 "사양을 했지만 저희가 '그렇게 모시겠다'고 하고 박수를 쳤다. (상임고문에 임명하는) 정식 절차는 밟아야 한다"며 여지를 남겨뒀다.

그는 "김 전 위원장이 다시 당으로 온다는 것은 앞으로의 당 체제가 실패하고, 다시 비대위 체제가 된다는 뜻"이라며 "그래서 제가 (김 전 위원장에게) 농담 반 진담 반으로 '다시 모시는 일이 없도록 우리가 더 잘하겠다'고 했다"고 덧붙였다.

[위키리크스한국=연합뉴스]

news1team@wikileaks-kr.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