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역 의원 첫 확진' 이개호 "진심 사과…방역지침 준수해 치료"
'현역 의원 첫 확진' 이개호 "진심 사과…방역지침 준수해 치료"
  • 뉴스1팀
  • 기사승인 2021-04-16 09:58:37
  • 최종수정 2021.04.16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이개호 의원이 15일 현역 국회의원 중 처음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출처=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개호 의원이 15일 현역 국회의원 중 처음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출처=연합뉴스]

현역 국회의원 중 처음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된 더불어민주당 이개호(전남 담양·함평·영광·장성) 의원은 16일 입장문을 내고 "지역구 당직자를 비롯해 저까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게 되어 진심으로 송구스럽고 깊이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이 의원은 "15일 저녁 8시께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면서 "14일 확진 판정을 받은 지역구 수행비서와 지역 일정 중 한 차량으로 함께 이동하는 과정에서 감염된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이 의원은 "향후 역학조사에 성실히 협조해 더는 추가 감염이 발생하지 않도록 하는 한편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하면서 치료에 임하겠다"고 덧붙였다.

[위키리크스한국=연합뉴스]

news1team@wikileaks-kr.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