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국립중앙극장·Wavve와 '전통 공연 활성화' 추진
SKT, 국립중앙극장·Wavve와 '전통 공연 활성화' 추진
  • 박영근 기자
  • 기사승인 2021-05-10 09:13:56
  • 최종수정 2021.05.10 0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SK텔레콤]
[출처=SK텔레콤]

SK텔레콤이 국립중앙극장, 콘텐츠웨이브와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전통 공연 활성화 및 5G 콘텐츠 확보를 위한 협력에 나선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SK텔레콤은 국립극장이 기획하는 다양한 전통 공연을 5G∙AI 등 첨단 ICT 기술들을 활용, 디지털 영상 콘텐츠로 제작해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플랫폼인 '웨이브(Wavve)'와 SK브로드밴드의 모바일 서비스인 '모바일 Btv'를 통해 무료로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3사가 선보일 디지털 영상은 ▲ 특정 악기의 소리나 연주자를 선택해 시청할 수 있는 멀티 뷰ᆞ멀티 오디오 ▲ 다양한 각도에서 공연을 감상할 수 있는 멀티 앵글 ▲해설 영상 및 연주자 인터뷰 등이다.

SK텔레콤은 이를 위해 공연 현장에 카메라 14대, 마이크 40대를 배치해 최소 5개 이상 앵글과 출연진의 표정 및 숨소리까지 생생하게 영상에 담을 예정이다. 또한, 분할 화면, 4배 확대 기능 등을 제공해 그동안 놓치기 쉬웠던 장면들도 볼 수 있게 한다는 목표다.

SKT 이재광 미디어사업지원그룹장은 "이번 협력을 통해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전통공연의 활성화는 물론, 고객들에게 5G 기반의 전통공연 감상이라는 새로운 즐거움을 드릴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국립중앙극장의 김철호 극장장은 "웨이브-SKT와의 이번 업무협약으로 국립극장의 고품질 공연실황을 시공간적 제약에 구애받지 않고 익숙한 플랫폼을 통해 누구나 편리하게 즐길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한다"며 "단순한 업무협력을 넘어 공공예술기관과 민간 기업이 전통 예술의 저변 확대를 위해 한데 뜻을 모았다는 점에서 더욱 의미가 깊다"고 덧붙였다.

[위키리크스한국=박영근 기자]

bokil8@wikileaks-kr.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