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C, 신소재 기술 공모전 '스타트업 플러스' 4기 모집
SKC, 신소재 기술 공모전 '스타트업 플러스' 4기 모집
  • 박영근 기자
  • 기사승인 2021-03-09 11:14:26
  • 최종수정 2021.03.09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KC]

SKC가 신소재 기술 공모전 'SKC 스타트업 플러스' 4기 기업을 선발한다고 9일 밝혔다. 

SKC 스타트업 플러스는 유망 기술을 가진 기업을 선발해 11개 기관이 참여한 신소재 기술기반 오픈플랫폼의 유무형 자산으로 사업화를 돕는 프로그램이다.e

참여 대상 기업은 모빌리티, 친환경, 에너지 절약 등 고기능·고부가 산업소재에 대한 창의적인 아이디어나 기술을 가진 예비창업자·스타트업·중소기업이다.

울산창조경제혁신센터 홈페이지 공고를 참고해 내달 13일까지 담당자 이메일로 접수하면 된다.

최종 선발팀은 10개 내외이며, 서류 및 발표 심사를 거쳐 4월30일 발표된다. SKC는 선발 기업에 기술사업화 지원금 및 경영 노하우, R&D 인프라 등 40년 소재전문 기업 역량을 공유한다. 

아울러 선발 기업은 지난해 참여한 한국공학한림원은 경영, 공장운영, 연구개발 등 전문적인 자문을 받을 수 있다다. 기술보증기금은 선발기업에 필요한 기술을 매칭해준다. 코리아스타트업포럼은 스타트업 육성 지원을 맡는다. 법무법인 세종은 법률 자문 등을 제공한다. 

울산창조경제혁신센터는 기업 운영에 필요한 교육과 후속사업을 제공하고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은 사업화와 연구∙기획 역량 업그레이드를 돕는다. R&D전략기획단은 정책 교육, 제도 개선을 맡고, 딜로이트 안진회계법인은 회계 자문과 글로벌 투자기관 연계를 돕는다. 신한은행은 기술 가치평가를 통해 금융을 지원한다. 울산테크노센터는 벤처중소기업 기술지원을 맡는다.

SKC 관계자는 "신소재 기술기반 오픈플랫폼에 참여한 기관들과 협력해 소재분야 유망기업을 육성해 소재산업 생태계를 강화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앞으로도 더 많은 기관이 플랫폼에 참여해 유망기업에 더 많은 도움을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위키리크스한국=박영근 기자]

bokil8@wikileaks-kr.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