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證, ‘KB 리서치 심포니 EMP랩 (글로벌자산배분)’ 출시
KB證, ‘KB 리서치 심포니 EMP랩 (글로벌자산배분)’ 출시
  • 이세미 기자
  • 기사승인 2020-02-24 10:44:23
  • 최종수정 2020.02.24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증권]
[사진=KB증권]

KB증권은 업계 최초로 ‘리서치센터 자체 ETF 포트폴리오’를 기반으로 운용되는 자산배분 EMP(ETF Managed Portfolio) 랩 서비스인 ‘KB 리서치 심포니 EMP랩(글로벌자산배분)’을 출시한다고 24일 밝혔다.

EMP는 ETF(상장지수펀드)를 활용해 구성한 포트폴리오를 뜻한다. 자산배분 EMP 기반 상품들은 개별 주식의 위험을 분산시킨 ETF 중에서도 유망 ETF로 포트폴리오를 구성해 리스크를 한번 더 분산시키므로 낮은 비용으로 글로벌 자산배분 효과를 얻을 수 있다.

‘KB 리서치 심포니 EMP랩 (글로벌자산배분)’은 자산배분리서치에서 두각을 드러내고 있는 KB증권 리서치센터의 ‘KB ETF 포트폴리오’를 기반으로 운용돼 이 포트폴리오의 장점을 그대로 누릴 수 있다.

‘KB ETF 포트폴리오’는 △글로벌자산에 투자하면서도 달러 자산 특성을 그대로 반영하지 않고 원화의 변동성까지 고려하여 한국 투자자 입장에서 글로벌 ETF 포트폴리오 투자를 최적화 한 점 자산, 국가 간 상관 관계 및 위험도에 따른 수익률 기대치를 분석하고 이를 토대로 한 최적화 과정을 통해 글로벌 ETF 포트폴리오를 완성한 점이 장점이다.

또한, 변동성을 낮추면서도 꾸준한 성과를 추구할 수 있는 글로벌 자산배분 투자의 효과를 누릴 수 있다.

상품의 주요 투자대상은 글로벌 고배당 및 인컴형 자산, 글로벌 주식, 채권ETF 등이다. 포트폴리오의 70%는 장기 수익을 달성하기 위해 핵심 (Core) 자산에 투자하고 나머지 30%는 초과 성과를 달성하기 위해 위성 (Satellite) 자산과 결합해 투자한다. 이러한 전략을 통해 글로벌 주가지수 (인덱스) 수준의 수익률을 확보하면서도 일부는 다이나믹한 ETF 운용을 통해 추가적인 수익 (α) 을 추구한다.

신동준 리서치센터장은 “더욱 많은 고객들이 글로벌 자산배분 효과를 누릴 수 있도록 하기 위해 KB증권 리서치센터의 자산배분 역량이 총 망라된 ‘KB 리서치 심포니 EMP랩’을 출시했다” 면서 “앞으로도, 양질의 리서치서비스를 제공 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KB 리서치 심포니 EMP랩(글로벌자산배분)’은 최소 1천만원부터 투자 할 수 있다. 계약기간은 1년이지만 중도해지가 가능하다. 수수료는 선취 1.0%(최초 또는 추가 입금시), 후취 연 1.0%(분기단위)이며 현지 세금 등 해외주식 제비용 등은 별도 부과된다.

운용 결과 및 환율변동에 따라 투자 원금 손실이 발생할 수 있으며 양도소득세 및 배당소득세가 발생할 수 있다. 상품 가입 및 자세한 내용은 가까운 KB증권 영업점 및 고객센터를 통해 문의하면 된다.

[위키리크스한국=이세미 기자]

lsm@wikileaks-kr.or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