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니, 노이즈 캔슬링 무선 이어폰 ‘WF-SP800N’ 출시
소니, 노이즈 캔슬링 무선 이어폰 ‘WF-SP800N’ 출시
  • 정예린 기자
  • 기사승인 2020-07-09 17:48:03
  • 최종수정 2020.07.09 17: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니코리아가 노이즈 캔슬링 완전 무선 이어폰 ‘WF-SP800N’을 출시한다고 9일 밝혔다. [사진=소니 제공]
소니코리아가 노이즈 캔슬링 완전 무선 이어폰 ‘WF-SP800N’을 출시한다고 9일 밝혔다. [사진=소니 제공]

소니코리아가 노이즈 캔슬링 완전 무선 이어폰 ‘WF-SP800N’을 출시한다고 9일 밝혔다.

새롭게 선보이는 WF-SP800N은 소니 엑스트라 베이스(EXTRA BASS™)와 최신 노이즈 캔슬링 기술을 통해 외부 소음 걱정없이 고품질 사운드를 즐길 수 있다. 

이 제품은 행동이나 장소의 변화 등 상황에 맞춰 자동으로 달라지는 적응형 사운드 제어를 활용해 외부 상황에 따른 빠른 대처도 가능하다. 왼쪽 이어폰에 손을 대면 일시적으로 외부 소리가 들리는 ‘퀵 어텐션(Quick Attention)’ 기능이 활성화돼 헤드폰을 착용한 상태에서도 대화가 가능해 사용자 편의성을 더했다.

사용자 편의성도 한층 높아졌다. 강력한 성능의 배터리가 탑재돼 제품 완충 시 노이즈 캔슬링 기능을 적용한 상태로 최대 9시간 연속 사용이 가능하며, 전용 충전 케이스로 충전 시 최대 18시간 사용이 가능해 오랜 시간 음악 감상을 할 수 있다. 노이즈 캔슬링 기능을 사용하지 않을 때는 최대 26시간 음악을 재생할 수 있다. 급속 충전도 지원해 단 10분 충전으로 최대 60분 동안 사용이 가능하다.

EDM, 팝, 힙합, 락 등 강렬한 저음이 매력적인 음악 장르의 감상에 최적화된 소니 엑스트라 베이스(EXTRA BASS™)로 더욱 풍성한 고품질 사운드를 경험할 수 있으며, 소니 헤드폰 커넥트(Sony Headphone Connect) 어플리케이션을 통한 이퀄라이저(EQ) 설정을 지원해 사용자의 취향에 알맞은 사운드를 디자인할 수 있다.

제품에 최적화된 블루투스 안테나 연결로 안정적인 무선 연결을 지원하며, 구글 어시스턴트(Google Assistant)와 애플 시리 (Apple Siri) 등 인공지능(AI) 음성 비서 호출도 가능하다.

특히 IP55 등급의 방진 및 방수 성능으로 먼지와 물, 그리고 이물질로부터 제품을 보호해 언제 어디서든 걱정없이 사용할 수 있으며 운동 중이나 비가 올 때도 제약 없이 모든 순간에 몰입할 수 있다. 또 부드러운 쿠션으로 이뤄진 아크 서포터가 탑재돼 높은 밀착도로 편안한 착용감을 선사해 벗겨질 걱정도 없다.

WF-SP800N는 트렌디한 컬러감의 블랙, 화이트, 블루, 오렌지 총 4가지 색상으로 출시돼 패션 아이템으로도 활용 가능하며, 가격은 22만9000원이다.

신제품 WF-SP800N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소니스토어 온라인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위키리크스한국=정예린 기자]

 

yelin0326@wikileaks-kr.or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