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예방접종 통해 폐렴구균 예방백신 접종해야”
“국가예방접종 통해 폐렴구균 예방백신 접종해야”
  • 장원석 기자
  • 기사승인 2020-10-15 14:23:17
  • 최종수정 2020.10.15 14: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화이자는 지난 14일 의료진을 대상으로 환절기 호흡기 백신과 육아 상담의 최신지견을 주제로 웹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심포지엄은 국내외 폐렴구균 예방백신 접종률과 세균성 지역사회 획득 폐렴 발생률의 상관 관계에 대한 최신 지견을 공유했다.

폐렴구균은 소아에서 균혈증, 수막염과 같은 침습성 질환, 폐렴·급성 중이염을 일으키는 주요 원인균이다. 65세 이상 성인과 만성질환자에서도 침습성 질환을 발병시키는 주요한 세균이다.

최근 발표된 연구에 따르면 대만에서 소아의 폐렴구균 단백접합백신 접종률이 증가함에 따라 2~5세 연령군에서의 지역사회 획득 폐렴의 발생률이 감소했다. 13가 폐렴구균 단백접합백신에 포함된 19A혈청형이 가장 주요한 원인균으로 확인됐다.

하정훈 소아청소년과 전문의(하정훈 소아과의원 원장)는 “기온이 낮아지고 일교차가 큰 가을철에는 독감·감기 바이러스에 의한 감염 빈도와 더불어, 폐렴 발생률이 높아질 수 있다”며 “국가예방접종을 통해 폐렴구균 예방백신을 접종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jws@wikileaks-kr.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