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재승 대웅제약 회장 "경영 일선에서 물러난다" 공식 사과
윤재승 대웅제약 회장 "경영 일선에서 물러난다" 공식 사과
  • 천 진영 기자
  • 기사승인 2018-08-27 10:26:00
  • 최종수정 2018.08.27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재승 대웅제약 회장. [사진=대웅제약]
윤재승 대웅제약 회장. [사진=대웅제약]

윤재승 대웅제약 회장이 경영 일선에서 물러난다.

윤 회장은 27일 공식 사과문을 통해 “즉시 경영 일선에서 물러나 자숙의 시간을 갖겠다”고 발표했다.

윤 회장은 “모든 책임은 저에게 있다. 업무 회의와 보고과정 등에서 경솔한 저의 언행으로 당사자 뿐 만 아니라 회의에 참석하신 다른 분들께도 상처를 드렸다. 진심으로 죄송하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 대웅제약은 공동대표(전승호, 윤재춘) 중심의 전문경영인 체제 하에, 임직원들이 서로 존중하고 함께 성장하는 문화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이날 윤재승 대웅제약 회장이 직원들에게 폭언을 한 음성파일이 공개됐다. 이 같은 폭언으로 지난 2~3년간 100여명의 직원들이 퇴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위키리크스한국=천진영 기자]

cjy@wikileaks-kr.or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