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프 "타겟클릭 광고 시작, 비용 대비 8배 효과"
위메프 "타겟클릭 광고 시작, 비용 대비 8배 효과"
  • 이가영 기자
  • 기사승인 2018-10-02 13:41:15
  • 최종수정 2018.10.02 14: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위메프 제공]

위메프는 지난 8월 시범운영한 타겟클릭 광고 상품을 운용한 초기 파트너사 360여 곳이 평균 8배 이상의 광고효과를 거뒀다고 2일 밝혔다.

타겟클릭은 이용자가 위메프 모바일 앱이나 PC 메인 페이지 검색창에 키워드를 검색하면 검색결과 상단에 광고 상품을 노출하는 것을 말한다.

이들 파트너사는 월 평균 38만원을 광고비용으로 집행했다. 그 결과 이들의 평균 매출은 약 315만원으로 광고비용보다 829% 많은 성과를 냈다.

특히 지난 8월 위메프 UV(월간 실 사용자 수)는 1152만명(PC+모바일), PV(페이지 뷰)는 1억2948만 건에 달했다.

과금 방식은 오랜 기간 효율성을 입증한 CPC(클릭 당 과금) 모델이 채택됐다. 각 키워드 별로 입찰이 진행되며 최소 입찰단가는 90원이다. 구매 의향이 있는 고객이 해당 광고를 클릭할 때만 과금이 진행된다.

위메프 관계자는 “플랫폼 인지도와 영향력이 높아지면서 광고상품을 활용하고자 하는 파트너사들의 요청이 있었다”며 “특가로 형성된 상품력과 타겟클릭 서비스가 시너지를 내 더 많은 고객에게 연결될 수 있도록 플랫폼을 고도화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위키리크스한국=이가영 기자]

leegy0603@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