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민단체, '세계여성의 날'맞이 스쿨미투 지지 촉구
인천시민단체, '세계여성의 날'맞이 스쿨미투 지지 촉구
  • 조냇물 기자
  • 기사승인 2019-03-08 16:52:55
  • 최종수정 2019.03.08 16:52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여성의 날을 맞은 8일 인천 19개 시민단체가 지역사회의 스쿨미투 지원을 촉구했다.

이들은 이날 인천시청에서 `스쿨미투를 지지하는 인천시민사회` 결성 기자회견을 열어 스쿨미투에 대한 인천시와 인천시교육청, 지역사회의 적극적인 지지를 요구했다.

기자회견에서는 ▲학생인권조례 제정 ▲정기적인 학내 성폭력 실태조사 및 성평등 교육시행 ▲스쿨미투 고발자 지원정책 조례제정 ▲인천경찰청과검찰청의 학내 성폭력 사건 적극 수사를 촉구했다.

이들은 "학내 성폭력 고발을 통해 사회 각 곳에 존재했던 성폭력의 심각성이 드러났다"며 "사건이 공론화됐음에도 고발자들은 위험부담을 혼자 떠안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교육청과 인천시청, 시의회는 더는 외면하지 않고 변화를 위해 용기를 낸 청소년 고발자들에게 응답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인천 스쿨미투는 지난해 5월 신명여고를 시작으로 올해 1월까지 10개교로, SNS를 통해 교내 성폭력 및 성차별 고발이 이뤄졌다. 

[위키리크스한국=조냇물 기자]

sotanf33@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눙 2019-03-11 13:45:27
스쿨 뿐만 아니라 여러 미투 응원 합니다.
기사 내용 잘 보고 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