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전국 매장 '제로페이' 결제 도입
이마트, 전국 매장 '제로페이' 결제 도입
  • 이호영 기자
  • 기사승인 2019-08-25 18:01:19
  • 최종수정 2019.08.25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마트(대표 이갑수)는 26일부터 전국 이마트·트레이더스·일렉트로마트·삐에로쑈핑 등 전문점 매장에 제로페이 결제 시스템을 도입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마트는 약 3개월간 준비 끝에 전국 매장에 제로페이 결제 시스템을 도입하게 된 것이다. 고객 앱 상 제로페이 결제 바코드나 QR코드를 가맹점에 제시하면 가맹점에서 POS 단말기로 스캔, 결제하는 방식이다. 

제로페이를 이용하려면 SSG PAY 등 21개 금융 앱 제로페이 기능에 계좌를 등록한 다음 바코드나 QR코드로 결제하면 된다. 특히 제로페이는 이용금액 최대 40%를 소득공제 받기 때문에 연말정산 시 신용카드나 체크카드보다 도움이 된다. 이같은 혜택 등 제로페이 세부 이용 사항은 공식 홈페이지(https://zeropay.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마트 관계자는 "대형마트에서도 제로페이 사용을 원하는 소비자들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해 이마트에 제로페이 결제 시스템을 도입하게 됐다"고 말했다.

[위키리크스한국=이호영 기자] 

eesoar@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