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쿠, 강동지역 소외계층에 전기압력밥솥 300대 지원
쿠쿠, 강동지역 소외계층에 전기압력밥솥 300대 지원
  • 정예린 기자
  • 기사승인 2019-11-21 15:48:36
  • 최종수정 2019.11.21 15: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쿠쿠사회복지재단이 서울 강동지역 소외계층에게 쿠쿠 전기압력밥솥을 전달했다. (사진 좌측부터) 이정훈 강동구청 구청장, 허재영 쿠쿠홈시스(주) 상무이사. [사진=쿠쿠 제공]
쿠쿠사회복지재단이 서울 강동지역 소외계층에게 쿠쿠 전기압력밥솥을 전달했다. (사진 좌측부터) 이정훈 강동구청 구청장, 허재영 쿠쿠홈시스(주) 상무이사. [사진=쿠쿠 제공]

쿠쿠가 소외계층 300 세대에 전기압력밥솥을 지원하며 따뜻한 이웃 사랑을 실천했다.

쿠쿠는 지난 20일 서울시 강동구 성내동에 위치한 강동구청에서 진행된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에서 쿠쿠는 강동구청과 협력해 저소득층 및 취약계층 가구에게 전기압력밥솥 300 대를 전달했다고 21일 밝혔다.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은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주관하는 ‘2020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사업 시작을 알리기 위해 마련된 행사다. 쿠쿠는 이번 전기압력밥솥 기부를 통해 이번 모금 사업의 제1호 기부자가 됐다.

쿠쿠사회복지재단이 지역 소외계층 지원을 위해 2007년 이후 꾸준히 진행해 온 ‘쿠쿠 사랑나눔 캠페인’의 일환으로 참여한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에는 허재영 쿠쿠홈시스㈜ 상무 외 이정훈 강동구청 구청장, 곽재복 강동구 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쿠쿠사회복지재단 관계자는 “쿠쿠는 이번 전달식으로 갓 지은 밥처럼 뜨끈뜨끈한 온정을 나누며 우리 이웃 모두가 따뜻하고 건강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보살필 것”이라며 “앞으로도 도움을 필요로 하는 저소득층 이웃들을 위한 사랑 나눔을 꾸준히 실천하며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기업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쿠쿠는 지난 2007년 소외계층의 복지증진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쿠쿠사회복지재단을 설립했다. 이를 통해 지역 소외계층을 후원하는 ‘쿠쿠 사랑나눔 캠페인’, 다문화가정 자녀들의 교육을 지원하는 ‘쿠쿠 레인보우’ 등 꾸준한 사회 공헌활동과 사회복지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위키리크스한국=정예린 기자]

 

yelin.jung0326@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