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디오스 식기세척기 스팀, 식중독 원인균 3종 제거"
LG전자 "디오스 식기세척기 스팀, 식중독 원인균 3종 제거"
  • 정예린 기자
  • 기사승인 2020-11-26 10:04:17
  • 최종수정 2020.11.26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 디오스 식기세척기 스팀의 광고 사진. [사진=LG전자 제공]
LG 디오스 식기세척기 스팀의 광고 사진. [사진=LG전자 제공]

LG전자의 '디오스 식기세척기 스팀'이 젖병, 주방도구 등에 있을 수 있는 식중독 원인균 3종을 없애준다는 시험결과가 나왔다.

26일 LG전자에 따르면 회사는 최근 세계김치연구소와 함께 디오스 식기세척기 스팀의 식중독 원인균 제거 성능을 검증하는 연구를 공동으로 진행했다. 이번 연구에서 사용된 디오스 식기세척기 스팀은 물을 100도(℃)로 끓여 만든 트루스팀(TrueSteam) 기능이 있다.

양측은 이 제품에 있는 표준코스, 고온살균·스팀 옵션을 선택한 후 젖병, 젖병꼭지, 도마, 수저류, 유리컵, 텀블러, 가위, 칼, 집게 등 12종의 집기를 실험했다. 밥그릇이나 국그릇을 사용했던 기존 시험과는 달리 이번 실험에서는 세척이 까다로우면서 위생이 중요한 집기들이 대상이다. 실험 결과 이 제품은 식중독을 일으키는 대표적인 원인 세균인 장관출혈성대장균(E.coli O157:H7), 휴먼노로바이러스(HuNoV GⅡ-4), A형감염바이러스(HAV) 등 3종을 모두 99.999% 제거했다.

LG전자는 향후 고객이 사용하는 다양한 집기를 대상으로 관련 시험을 지속 확대할 계획이다.

LG 디오스 식기세척기 스팀은 기존 제품과 비교해 대폭 강화된 세척력, 위생, 편의성을 인정받으며 국내 식기세척기 시장의 저변을 넓히는 데 기여하고 있다.

이 제품은 여러 전문기관들이 밥그릇이나 국그릇을 대상으로 한 실험에서 최근까지 업계에서 가장 많은 총 13종의 세균 및 바이러스를 99.999% 제거하는 살균 성능을 인정받았다.

LG전자는 지난해 이지현 부산대학교 감각과학연구실 교수팀과 함께 진행한 ‘식기세척기와 손설거지 비교 행동연구’를 통해 이 제품의 세척력이 손설거지보다 약 26% 뛰어나다는 것을 입증한 바 있다.

LG 디오스 식기세척기는 토네이도 세척 날개를 포함해 여러 토출구에서 입체물살을 만들어 깨끗하고 빠르게 식기를 세척한다. 특히 식기세척기 바닥에 있는 X자 모양의 토네이도 세척 날개가 시계 방향과 반대 방향으로 번갈아 회전하면서 만들어 낸 고압 물살이 식기에 남아있는 기름때까지 제거한다.

이 제품은 국내 제조사의 식기세척기 가운데 유일하게 석회질을 줄여 물얼룩을 줄여 주는 연수장치를 갖추고 있다.

한편 LG전자는 지난 10월 LG 오브제컬렉션 식기세척기를 출시했다. 이 제품은 설치 부담을 줄인 빌트인 디자인이다. 도어 전면에 잔여시간을 보여주는 디스플레이도 있다. 색상은 스테인리스 재질의 솔리드 그린, 솔리드 실버, 메탈 재질의 네이처 베이지다.

윤경석 H&A사업본부 키친어플라이언스사업부장 부사장은 “고객이 안심하고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위생·프리미엄 기능을 갖춘 제품을 앞세워 주방가전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위키리크스한국=정예린 기자]

 

yelin0326@wikileaks-kr.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