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G넥스원, ‘천궁 II 체계’ 첫 출하 및 군 인도
LIG넥스원, ‘천궁 II 체계’ 첫 출하 및 군 인도
  • 김지형 기자
  • 기사승인 2020-11-26 14:20:28
  • 최종수정 2020.11.26 1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기술로 최초 개발한 對 탄도탄 요격체계 초도품을 軍 인도
LIG넥스원, 한화, 기아차 등 다수 업체 참여, 일자리 창출 및 방산업계 활성화 기대
12일 LIG넥스원 구미 생산본부에서 열린 ‘천궁 II 최초양산 출하 기념행사’에서 방위사업청, 국방과학연구소, 국방기술품질원 등 군 관계자와 생산·품질 담당 임직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LIG넥스원 제공]
12일 LIG넥스원 구미 생산본부에서 열린 ‘천궁 II 최초양산 출하 기념행사’에서 방위사업청, 국방과학연구소, 국방기술품질원 등 군 관계자와 생산·품질 담당 임직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LIG넥스원 제공]

국내 자체 기술로 개발된 대 탄도탄 요격체계 ‘천궁 II’의 첫 출하 및 군 인도가 성공적으로 진행되며 본격적인 양산체제에 돌입했다.

LIG넥스원은 11월 ‘천궁 II’의 첫 출하 및 초도품의 군 인도가 진행됐다고 26일 밝혔다. 이와 관련해 지난 11월 12일(목) LIG넥스원 구미 생산본부에서 방위사업청, 국방과학연구소, 국방기술품질원 등 軍 관계자 및 협력회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천궁 II 체계 최초양산 출하식’이 진행된 바 있다.

‘천궁 II 체계 최초양산 출하식’은 ‘천궁 II’의 초도납품에 맞춰 실 운용자인 소요군과 양산·품질 주관기관 및 업체가 함께 제품의 품질을 확인하고 안정적인 생산·납품 및 완벽한 후속지원을 약속하는 의미로 마련됐다.

‘천궁 II’는 탄도탄 및 항공기 공격에 동시 대응하기 위해 국내기술로 개발된 중거리‧중고도지대공 요격체계이다. 2012년부터 국방과학연구소 주관으로 개발하여, 다수의 시험발사에서 100% 명중률을 기록하며 2017년 6월 전투용 적합 판정을 받았으며, 2018년 양산에 착수하여 이번에 최초 포대 물량을 인도하게 됐다.

탄도탄 요격체계는 全 세계적으로 선진 일부 국가에서만 개발에 성공한 최첨단 유도무기이다. ‘천궁 II’ 에는 효과적인 탄도탄 요격을 위한 교전 통제, 탄도탄 추적, 전방 날개 조종형 형상 설계 및 제어, 연속 추력형 측추력 등 세계 최고 수준의 기술들이 적용된 만큼, 국내 국방R&D 역량이 한 단계 도약하는 계기가 될 전망이다.

또한 배치 후 성능개량 및 창정비 요소 등을 고려할 때, 해외 도입장비에 비해 국방예산 절감은 물론 더욱 신속하고 안정적인 운영유지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LIG넥스원, 한화시스템, 한화디펜스, 기아차 등 다수의 체계업체와 중견‧중소업체들이 ‘천궁 II 양산’에 참여하고 있는 만큼 양질의 일자리 창출과 유도무기 관련 기술파급 효과로 방산업계를 비롯한 국가산업 경쟁력 향상에도 큰 역할을 할 전망이다. LIG넥스원은 참여업체들과 협력해 성공적인 사업완수 및 방산업계의 지속 성장동력 창출에 주력한다는 계획이다.

LIG넥스원 김지찬 대표는 “방위사업청과 국방과학연구소, 국방기술품질원을 비롯한 많은 관계자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으로 본격 양산 중인 천궁 II가 대한민국의 하늘을 지키는 역할을 성공적으로 수행할 수 있도록 일정 및 품질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위키리크스한국=김지형 기자]

kjh@wikileaks-kr.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