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금리인하, 시장에선 회의론 대세...“3번 이상 아닌 2번 이하만 내릴 수도”
美 금리인하, 시장에선 회의론 대세...“3번 이상 아닌 2번 이하만 내릴 수도”
  • 최석진 기자
  • 승인 2024.03.20 10:36
  • 수정 2024.03.20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 전문가들, 당초 3번 이상의 금리인하 기대에서 2번 이하로 가능성에 무게
시장에선 “연준의 매파적 메시지에 대비”, 채권 시장 국채 쇼베팅 강화에 무게
고금리에도 미국 경제가 안정적 인건, 코로나 이전 주택담보대출(모기지) 받아
제롬 파월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Fed) 의장이 지난 6일(현지시간) 워싱턴 DC에서 열린 미 하원 금융서비스위원회 청문회에 출석해 발언하고 있다. 파월 의장은 올해 중 기준금리를 인하할 것이라면서도 인플레이션이 둔화하고 있다는 더 큰 확신이 생길 때를 기다려야 한다고 말했다. [출처=연합]
제롬 파월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Fed) 의장이 지난 6일(현지시간) 워싱턴 DC에서 열린 미 하원 금융서비스위원회 청문회에 출석해 발언하고 있다. 파월 의장은 올해 중 기준금리를 인하할 것이라면서도 인플레이션이 둔화하고 있다는 더 큰 확신이 생길 때를 기다려야 한다고 말했다. [출처=연합]

올해 미국 금리는 당초 많은 전문가들 3번 정도 내려서 연말쯤 정책금리가 4.6%까지 내려갈 것으로 예상했다, 하지만 시간이 가면 갈수록 이런 금리인하는 점점 멀어지는 분위기가 감지되고 있다.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19일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를 이틀간 개최한다고 밝혔다. FOMC 정례회의 결과를 앞두고 많은 전문가들이 당초의 금리인하에 대한 기대를 접고, 올해 경제가 계속 강한 모습을 보일 경우 예상보다 더 적게 금리를 내릴 가능성에 무게를 두는 모습이다.

재니 몽고메리 스콧의 가이 르바스 채권전략가는 "지난 두 달간 인플레이션 수치가 약간 상승하면서 조만간 금리를 내릴 가능성은 사라져 버렸다"면서 "올해 금리를 두 번만 내릴 가능성도 있다"고 진단했다. 시장에선 이걸 받아 "3번 이상 아닌 2번 이하로 내릴수 있다"고 해석버전이 전문가들 사이에 돌았다. 

미국 뉴욕에서 뉴욕 증권 거래소(NYSE)의 월스트리트 입구가 보인다. [출처=로이터/연합]
미국 뉴욕에서 뉴욕 증권 거래소(NYSE)의 월스트리트 입구가 보인다. [출처=로이터/연합]

하버포드 트러스트의 존 도널드슨 채권담당 이사도 "현재로서는 미국 경제가 초저금리 없이는 생존이 어려울 정도로 취약하다는 이야기는 헛소리로 밝혀져 역사의 쓰레기통에 버려졌다"고 말했다.

미국 경제가 연착륙할 확률은 평균 52%로 나왔다. 1CNBC 설문조사의 47%에서 상승했다. 향후 12개월 내 경기 침체 가능성은 32%였다. 1월의 39%, 작년 11월의 63%에서 내려오는 추세다.

웰스파고 투자 연구소의 스콧 렌 수석 전략가는 "미국 경제는 완만한 성장과 인플레이션 환경으로 계속 나아가고 있다. 당초 예상보다 시간이 더 걸릴 수 있지만 추세는 우호적"이라고 말했다.

워싱턴에 있는 연방준비은행 건물 [출처=로이터/연합]
워싱턴에 있는 연방준비은행 건물 [출처=로이터/연합]

채권 선물·옵션 시장에서도 연준의 금리인하에 대한 기대가 작아지고 있다. 블룸버그통신은 채권 트레이더들이 금리인하 시기가 미뤄질 위험에 대비해 국채에 대한 숏 베팅을 강화하고 파생상품을 매수하고 있다고 전했다. 시트 인베스트먼트 어소시에이츠의 브라이스 도티 수석 포트폴리오 매니저는 "채권 시장은 연준의 매파적 메시지에 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기록적인 고금리에도 불구하고 미국 경제가 견조한 모습을 보일 수 있는 것은 코로나 팬데믹 당시의 저금리로 주택담보대출(모기지)을 받은 이들이 많은 데다 고용시장도 좋아 가계 재정이 안정적이기 때문이라는 분석도 나왔다.

알리안츠 트레이드의 댄 노스 수석 이코노미스트는 CNN과 인터뷰에서 "미국인의 대출 대부분은 모기지인데, 저금리로 대출받은 많은 사람이 연준이 원하는 만큼 금리를 인상해도 된다고 말한다. 이들은 고정금리로 20년 혹은 30년 만기 대출을 받아놓았기 때문에 금리가 올라도 걱정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뉴욕시 뉴욕 증권 거래소(NYSE)에서 트레이더들이 일하는 모습[출처=로이터/연합]
뉴욕시 뉴욕 증권 거래소(NYSE)에서 트레이더들이 일하는 모습[출처=로이터/연합]

이런 저금리 모기지는 주택 소유자가 집을 팔고 싶어도 팔지 못하게 하는 소위 '황금 수갑'의 역할을 해 고금리에도 가계 재정이 흔들리지 않는다는 것이다. 

이들의 모기지 금리는 3% 수준인데 집을 팔고 새로운 집을 사게 되면 훨씬 높은 금리로 대출받아야 한다. 프레디 맥 자료에 따르면 지난주 30년 만기 담보대출 고정금리는 평균 6.74%.

[위키리크스한국=최석진 기자]

dtpchoi@wikileaks-kr.org

기자가 쓴 기사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127, 1001호 (공덕동, 풍림빌딩)
  • 대표전화 : 02-702-2677
  • 팩스 : 02-702-167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소정원
  • 법인명 : 위키리크스한국 주식회사
  • 제호 : 위키리크스한국
  • 등록번호 : 서울 아 04701
  • 등록일 : 2013-07-18
  • 발행일 : 2013-07-18
  • 발행인 : 박정규
  • 편집인 : 박찬흥
  • 위키리크스한국은 자체 기사윤리 심의 전문위원제를 운영합니다.
  • 기사윤리 심의 : 박지훈 변호사
  • 위키리크스한국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위키리크스한국. All rights reserved.
  • [위키리크스한국 보도원칙] 본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 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립니다.
    고충처리 : 02-702-2677 | 메일 : laputa813@wikileaks-kr.org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