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유철 "우리는 형제정당...미래한국당, 통합당과 차이 없다"
원유철 "우리는 형제정당...미래한국당, 통합당과 차이 없다"
  • 강혜원 기자
  • 기사승인 2020-04-01 10:08:45
  • 최종수정 2020.04.01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통합당의 비례대표 전담 위성정당인 미래한국당 원유철 대표는 1일 통합당과의 관계에 대해 "우리는 형제 정당"이라며 동일성을 강조했다.

원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선거대책위원회 회의에서 "(미래한국당과 통합당은) 작년 연말 '4+1'이라는 정치 야합체가 만든 선거 악법 일방 처리로 불가피하게 헤어지게 된 만큼 어떤 이질감이나 차이가 없다"며 이같이 밝혔다.

원 대표는 이어 "미래한국당은 '조국사수본당'이 만든 1중대, 2중대 정당과는 근본이 다르다"며 "국민께 한 약속을 지켜 창당한 정당"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조국사수본당'은 미래한국당을 원색 비난하다가 슬그머니 두 개나 만들었다"며 더불어민주당과 민주당의 비례대표용 연합정당인 더불어시민당, 친여비례대표 정당을 표방하는 열린민주당을 싸잡아 비판했다.

원 대표는 "4·15 선거에서 승리해 악법을 바로잡지 않으면 조국은 조국 사수 1, 2중대를 만들어 대통령에 나설지도 모른다"고 지적했다.

김기선 수석공동선대위원장은 "이번 선거는 '내가 조국이다'를 외치는 '조국 수호' 세력을 응징하는 선거가 돼야 한다"며 "거짓 위선 세력, 조국 수호 세력을 단호히 배격하고 준엄하게 심판해달라"고 호소했다.

[위키리크스한국=강혜원 기자]

laputa813@wikileaks-kr.or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