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마트, 서울 15개 전점 '클린존' 인증 받아
롯데마트, 서울 15개 전점 '클린존' 인증 받아
  • 이호영 기자
  • 기사승인 2020-04-07 07:37:28
  • 최종수정 2020.04.07 0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롯데마트]
[사진=롯데마트]

롯데마트가 안심 쇼핑 공간으로 공인 받았다. 

롯데마트(사업부장 문영표)는 서울지역 롯데마트 강변점·구로점·김포공항점·서울역점·월드타워점·잠실점 등 15개 점포가 서울시 클린존 인증을 통해 안심하고 쇼핑할 수 있는 공식 매장으로 선정됐다고 7일 밝혔다. 

롯데마트가 취득한 클린존 인증은 서울시가 '코로나19' 확진 환자가 방문하지 않았더라도 주기적으로 방역소독을 시행, 바이러스 감염으로부터 안전하다고 판단한 곳에 부여하는 인증마크다. 특히 철저한 소독과 방역 후에도 주 1회 이상 지속적인 환경조사를 진행하고 있는 점포에 부여된다. 

이번에 클린존 인증을 받은 서울역점과 잠실점, 김포공항점 등은 하루 평균 유동인구가 많은 서울지역 대표 점포들이다. 롯데마트는 해당 점포엔 인파가 몰리고 있지만 클린존 인증을 확인하면 고객이 안심하고 방문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동현 롯데마트 매장운영팀장은 "이번 클린존 인증에 이어 앞으로도 고객이 안심하고 쇼핑할 수 있는 공간을 만들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위키리크스한국=이호영 기자]  

eesoar@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