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산신약 ‘슈펙트’, 러시아서 코로나 치료 목적 임상 진행
국산신약 ‘슈펙트’, 러시아서 코로나 치료 목적 임상 진행
  • 장원석 기자
  • 기사승인 2020-05-28 20:35:53
  • 최종수정 2020.05.28 2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양약품은 28일 백혈병 신약 ‘슈펙트’가 코로나19 치료 목적의 러시아 임상 3상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슈펙트는 러시아 제약업계 1위 기업 알팜 주관하에 러시아 정부로부터 코로나19 바이러스 치료제 3상 승인을 받았다. 임상 3상은 알팜에서 모든 비용을 지불하고, 일양약품은 슈펙트를 제공한다.
 
임상은 러시아 벨라루스 11개 기관에서 145명의 경증·중증 코로나19 확진자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2주간 투약 후 슈펙트 치료 효과 유의성을 확인한다.

이 회사 관계자는 “국내 제약사 중 해외 임상 첫 케이스다. 슈펙트는 안전성이 입증된 국산 신약으로 다른 후보 물질에 비해 신속하게 치료제로 상용화될 가능성이 높다”고 말했다.

 

 

jws@wikileaks-kr.or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