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개인적 소망 “가장 많은 수술·논문 쓰고 싶다”
[인터뷰] 개인적 소망 “가장 많은 수술·논문 쓰고 싶다”
  • 김 선 기자
  • 승인 2022.05.02 10:33
  • 수정 2022.05.02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변일환(아이디병원 가슴센터 원장)

변일환 성형외과 전문의는 학술적 지식과 경험을 통해 트렌디한 가슴 성형을 구현하는 것으로, 관련 개원가에서 인지도가 높아 아이디병원에 영입됐다. 그는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졸업 이후 신촌 세브란스병원 전임의를 거쳤다. 미국 시카고 대학 의료 센터와 조지타운 대학병원에서 연수 과정을 이수했다. 대한성형외과학회 정회원, 대한미용성형외과학회 정회원, 대한성형외과학회 유방성형연구회 정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그는 “가장 많은 수술과 논문을 쓰고 싶다”고 말한다. 현재 대표 논문으로는 'Simultaneous Augmentation Mammoplasty and Vacuum-Assisted Breast Biopsy for Enhanced Cosmesis and Efficacy'이 있다.

변일환 아이디병원 가슴센터 원장.
변일환 아이디병원 가슴센터 원장. [사진=김선 기자]

- 자가지방이식 방법과 보형물의 차이점이 궁금하다.

“자가지방이식은 본인의 다른 신체 부위에 축적된 지방을 추출해 가슴 부위에 이식하는 방법을 말한다. 본인의 지방 세포를 사용하기 때문에 거부 반응이나 이물 반응이 적고 촉감 역시 부드럽다. 단점은 지방을 통해 키울 수 있는 가슴 사이즈 한계가 있고 많은 부분 흡수되어 사라진다는 점이다. 보통 자가지방이식은 300cc 정도로 하고, 많으면 400~500cc 그 이상으로 들어가는데, 지방이 나중에 몸에 흡수되는 걸 고려하면 170cc~200cc정도 밖에 안되어 볼륨에 한계가 있다. 무리하게 한 번에 많은 양을 이식하게 되면 지방이 뭉쳐서 몽우리처럼 만져지거나 모양이 부자연스러워질 수 있다. 여러 차례 적당량을 이식하면 안전하게 사이즈를 늘릴 수 있지만 수술을 여러 번 받아야 하는 부담이나 건강한 지방 양의 한계가 있기 때문에 요즘에는 보형물을 통한 가슴 확대술을 훨씬 많이 하는 추세이다. 보형물 삽입은 글로벌 대기업들이 만든 가슴 보형물을 체내에 삽입하는 방법이고 가장 많이 하는 수술방법이다. 여러 브랜드가 있고 수많은 규격으로 다양한 사이즈가 제품화되어 출시되므로 체형과 취향에 맞게 다양한 선택지에서 선택을 할 수 있다.”

- 보형물 선택 시 주의해야 할 점이 있다고 들었다.

“가슴 성형 전문의와 함께 충분한 상의를 통해 본인에게 알맞은 보형물 브랜드와 사이즈를 선택해야 한다. 아이디병원에서 사용하는 가슴 보형물은 안전성이 우수한 제품으로 구성돼 있다. 대표적으로 병원 내 16층에 위치한 모티핏센터에서는 모티바 제품의 안전성을 직관적으로 확인할 수 있는 보형물과 다양한 논문이 구비 돼 있다. 모티바 제품은 세계적으로 저명한 국제학술지인 네이처지를 통해 안전성 논문이 발표된 바 있다. 미국 매사추세츠공대(MIT) 연구진의 결과에 따르면 모티바 보형물이 반투명한 캡슐 두께로 가장 얇은 캡슐을 형성한 것으로 나타났다. 즉, 구형 구축의 확률이 굉장히 낮은 안전한 보형물이며, 많은 환자분들이 우려하는 파열, 접힘 현상도 나타나지 않는 결과도 발표됐다. 또한 모티바는 제품은 젤에 탄성이 있어 윗볼륨까지 채울 때 안쪽에서 지지를 잘 해주는 편이다. 표면 처리된 것을 '마이크로텍스쳐'라고 하는데, 모티바가 그 시초다. 가장 큰 장점은 몸 안에서 이동하는 가능성이 적다는 점이고, 이러한 장점에서 가슴 성형 보형물 중 유일하게 높은 점수를 받고 네이처에도 논문이 투고될 수 있었던 것 같다. 의료진의 기술력과 병원의 첨단기술 장비 보유 여부도 매우 중요하다. 가슴 성형은 성형외과 수술 중에서도 의료진의 손을 많이 타는 수술로 주치의의 미적 기준과 기술이 중요하다. 전신마취가 동반되는 가슴 성형의 특성상 마취통증의학과 전문의 상주 여부나 병원의 안전 장비, 응급 장비 등까지 고르게 살펴봐야 한다. 수술 이후 장기적인 사후관리 시스템도 잘 갖추었는지가 중요하다.”

- 일각에서는 부작용에 대한 우려를 지적한다.

“확률은 지극히 낮다. 1% 확률도 안 된다고 볼 수 있는데, 간혹 가슴 성형 후 발생 가능한 부작용으로는 모양 불만족이나 구형 구축, 보형물 파열 등은 있다. 이를 피하기 위해선 가슴성형 전문의와 충분한 상담을 통해 자신에게 알맞은 브랜드와 체형 밸런스에 적합한 사이즈와 모양을 선택해야 한다. 가슴 성형이 끝이 아니라 사후관리까지 생각하는 것도 필요하다. 피막, 모양, 흉터 등에 대한 지속적인 관리가 필요하며, 체계적인 사후관리 시스템이 갖추어진 병원에서 수술하는 것이 안전하다. 특히 가슴 성형은 성형외과 수술 중에서도 난도가 높은 수술 중 하나로 꼽힌다. 첫 가슴 수술이 마지막 수술이 될 수 있도록 의료진의 숙련도와 병원의 가슴 성형 횟수, 전문적인 센터 보유 여부 등 다양한 내용을 살펴보는 것이 현명하다. 병원의 가슴 성형 횟수는 국내 우수한 기록을 인증하는 전문기관 KRI한국기록원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 아이디병원 가슴센터만이 갖은 장점이 있다면.

“환자와 의료진 간 1대1 맞춤형 의료서비스가 대표적으로 꼽을 수 있다. 아이디병원은 상담부터 수술, 사후 관리까지 담당 의료진이 1대1로 환자를 케어하는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다. 다양한 글로벌 의료회사와 제휴 및 MOU를 맺고 서비스를 하고 있다는 것도 장점으로 꼽을 수 있다. 또한 모티바와 협업해 양사의 기술력을 최대치로 끌어올린 모티핏센터를 지난 3월 오픈했다. 모티핏센터에서는 모티바 제품을 이용해 가슴 성형을 진행한 환자들을 위한 특별한 상담실과 케어존을 운영 중이다. 가슴 성형 분야에 이해도가 높은 프로닥터를 통해 전문적인 상담과 사후관리를 진행, 우수한 의료서비스를 기대할 수 있다. 이 외에도 멘토에서 전문성과 능력을 인증받아 멘토 웨비나 국내 대표 전문의 연자 초청 강의를 진행했다. 프로닥터 체제를 통해 검증된 전문의만 수술에 들어가는 것도 강점이다. 프로닥터는 다양한 전문의 중에서도 각 분야에서 검증된 의료 기술력과 학술적 지식 등을 갖춰야 자격이 주어진다. 또한 프로닥터의 기준에는 도덕성과 신념 등 다양한 요소가 반영된다. 즉 아이디병원의 가슴센터 프로닥터는 가슴 성형에 특화된 전문 의료진들이며 국내를 대표하는 수준급 의료진들이다.”

- 마지막으로 강조할 메시지가 있다면.

“여름 시즌이 가까워지면서 가슴 성형을 위해 성형외과를 찾는 여성 환자들도 증가하고 있다. 가장 당부하고 싶은 것은 가격을 이유로 검증되지 않은 의료 기관에서 가슴 성형을 진행하지 않는 것이다. 이는 다양한 부작용으로 이어질 수 있고 만족도 역시 크게 낮아질 수 있다. 체계가 잘 잡히고 숙련된 의료진이 상주하는 검증된 의료 기관을 통해서 진행해야 한다. 가슴 성형의 핵심은 볼륨만 변화시키는 것이 아니라, 예쁘고 밸런스 잡힌 체형을 만들면서 수술 후에도 부작용 없이 행복한 일상생활을 할 수 있는 것이다. 또 아이디병원은 인지도나 규모 면에서도 우리나라에서 가장 큰 병원이다. 성형외과 중에서도 유일하게 병원 타이틀을 갖고 있다. 이 점에서 특색이 있고, 보건복지부 검증이 잘 이뤄진 것 같다. 전공의때부터 아이디병원에 대해 알고 있었는데, 그 전에도 대형병원에도 있었지만 시스템이 더욱 잘 구축되어 있다. 우리나라 가장 큰 병원에 왔으니 개인적 소망은 수술도 많이 하고 논문도 많이 쓰는 사람이 되고 싶다. 올해도 한두 편 정도 나올 예정이다.”

[위키리크스한국=김 선 기자]

kej5081@wikileaks-kr.org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127, 1001호 (공덕동, 풍림빌딩)
  • 대표전화 : 02-702-2677
  • 팩스 : 02-702-167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소정원
  • 법인명 : 위키리크스한국 주식회사
  • 제호 : 위키리크스한국
  • 등록번호 : 서울 아 04701
  • 등록일 : 2013-07-18
  • 발행일 : 2013-07-18
  • 발행인 : 박정규
  • 편집인 : 박찬흥
  • 위키리크스한국은 자체 기사윤리 심의 전문위원제를 운영합니다.
  • 기사윤리 심의 : 박지훈 변호사
  • 위키리크스한국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위키리크스한국. All rights reserved.
  • [위키리크스한국 보도원칙] 본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 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립니다.
    고충처리 : 02-702-2677 | 메일 : laputa813@wikileaks-kr.org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