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최측근의원 "北 ICBM시험, 트럼프와 합의기회 파괴할 것"
트럼프 최측근의원 "北 ICBM시험, 트럼프와 합의기회 파괴할 것"
  • 장원석 기자
  • 기사승인 2019-12-16 09:39:49
  • 최종수정 2019.12.16 0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린지 그레이엄 공화당 상원의원. [사진=연합뉴스]
린지 그레이엄 공화당 상원의원. [사진=연합뉴스]

 

미국 공화당 소속 린지 그레이엄 상원의원은 북한이 핵실험이나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시험발사를 할 경우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합의를 할 기회가 사라질 것이라고 경고했다.

15일(현지시간) 미 정치전문매체 더힐에 따르면 그레이엄 의원은 "북한이 핵실험이나 ICBM 시험발사로 되돌아가면 이는 트럼프 대통령과 '윈윈' 합의를 할 그들의 마지막 가장 좋은 기회를 파괴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레이엄 의원은 이어 "우리는 그들(북한)이 미국을 핵무기로 타격할 군사적 능력을 개발하도록 허용하지 않을 것이기 때문에 우리는 충돌에 접어들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그러므로 그들(북한)이 그 길을 택한다면 그들이 이용할 수 있는 다리를 불태우게 될 것"이라고 부연했다.

[위키리크스한국=뉴스2팀]

jws@wikileaks-kr.or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