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0 민주항쟁 36주년…여야 대립
6·10 민주항쟁 36주년…여야 대립
  • 이한별 기자
  • 승인 2023.06.10 16:25
  • 수정 2023.06.10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 "민주라는 단어, 방종·폭주 명분 되지 않도록 할 것"
야 "정부 퇴행 막고 민주주의·인권 가치 회복시킬 것"
강민국 국민의힘 수석대변인. [사진출처=연합뉴스 제공]
강민국 국민의힘 수석대변인. [사진출처=연합뉴스 제공]

여야는 10일 6·10 민주항쟁 36주년 논평을 발표하고, 서로가 민주주의를 훼손하고 있다며 비난했다.

국민의힘은 '민주'라는 단어가 사리사욕에 이용되지 않도록 그 가치를 지켜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더불어민주당은 정부에서 대한민국의 민주주의가 풍전등화의 위기에 처했다고 비난했다.

강민국 국민의힘 수석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정당민주주의가 돈으로 오염되고 있다"며 "대화와 타협의 의회민주주의는 다수의 폭거와 독주로 파괴되고 있다"며 민주당을 겨냥했다.

강 대변인은 "'자유'와 민주라는 이름 아래 가짜뉴스와 망언으로 사회분열을 획책하고 있다"며 "대한민국의 존립 가치를 뒤흔드는 행태도 이어지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민주라는 단어가 방종·폭주의 명분이 되지 않도록 하겠다"며 "민주 영령들이 일궈낸 민주의 가치가 퇴색되는 요즘 그 가치를 지켜나가겠다"고 강조했다. 

한민수 민주당 대변인은 서면브리핑을 통해 "6·10 민주항쟁 기념식을 주관하는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가 정부 비판 행사를 후원했단 이유로 정부가 기념식에 불참했다"고 언급했다.

그는 "또 특별감사를 벌이기로 하는 사상 초유의 사태가 벌어졌다"며 "정부의 6·10 민주항쟁과 민주주의에 대한 인식 수준이 얼마나 천박한지 드러나고 있다"고 비난했다. 

이어 "정부의 퇴행을 막을 것"이라며 "민주주의와 인권의 가치를 회복시키겠다"고 말했다.

[위키리크스한국=이한별 기자]

10일 서울 명동대성당에서 '제36주년 6·10 민주항쟁 기념식'이 열리고 있다. [사진출처=연합뉴스 제공]
10일 서울 명동대성당에서 '제36주년 6·10 민주항쟁 기념식'이 열리고 있다. [사진출처=연합뉴스 제공]

 

star@wikileaks-kr.org

기자가 쓴 기사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127, 1001호 (공덕동, 풍림빌딩)
  • 대표전화 : 02-702-2677
  • 팩스 : 02-702-167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소정원
  • 법인명 : 위키리크스한국 주식회사
  • 제호 : 위키리크스한국
  • 등록번호 : 서울 아 04701
  • 등록일 : 2013-07-18
  • 발행일 : 2013-07-18
  • 발행인 : 박정규
  • 편집인 : 박찬흥
  • 위키리크스한국은 자체 기사윤리 심의 전문위원제를 운영합니다.
  • 기사윤리 심의 : 박지훈 변호사
  • 위키리크스한국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위키리크스한국. All rights reserved.
  • [위키리크스한국 보도원칙] 본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 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립니다.
    고충처리 : 02-702-2677 | 메일 : laputa813@wikileaks-kr.org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