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셋째주 기름값 전국 평균 1490원…하락세 '주춤'
7월 셋째주 기름값 전국 평균 1490원…하락세 '주춤'
  • 이한별 기자
  • 기사승인 2019-07-20 12:35:53
  • 최종수정 2019.07.20 12: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림폭 감소…서울 휘발유값 그대로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이달 셋째주 전국 휘발유값이 ℓ당 1490.4원으로 하락세가 주춤한 것으로 나타났다.

20일 한국석유공사에 따르면 이번주 주간 단위 전국 주유소의 보통 휘발유 판매값은 ℓ당 0.7원 하락하며 7주째 이어가던 하락세가 감소했다.

지난달 넷째주 휘발류값은 전주보다 ℓ당 11.3원, 지난주 4.6원으로 하락세가 감소하다 이번주 0원대로 변동이 거의 나타나지 않았다.

다만, 서울 휘발유값은 전주와 동일한 ℓ당 1584.9원이다. 

상표별로 보면 에쓰오일은 하락폭이 가장 낮은 ℓ당 0.4원을 기록했다. SK에너지는 ℓ당 0.5원 떨어진 1504.2원으로 유일하게 1500원대로 집계됐다.

알뜰주유소는 내림폭이 가장 큰 ℓ당 1.3원 하락하며 1464.9원을 기록했다.

전국 주유소 경유값 또한 전주보다 1.5원 떨어진 ℓ당 1351.7원으로 안정세를 나타냈다. 자동차용 부탄 판매값은 전주 대비 1.1원 하락한 ℓ당 795.7원을 기록했다.

두바이유의 경우 전주보다 0.6원 떨어진 배럴당 63.8달러로 집계됐다.

[위키리크스한국=이한별 기자]

star@wikileaks-kr.or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